[제약이슈] GC녹십자, 브라질에 1200억 규모 혈액제제 수출 계약 체결

기사입력:2023-07-03 23:36:23
[로이슈 전여송 기자]
GC녹십자(대표 허은철)는 지난 6월 30일 브라질 현지 파트너사인 블라우와 자사의 면역글로블린 혈액제제인 ‘아이비글로불린-에스엔(IVIG-SN 5%)’의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공시했다.

이번 계약을 통해 GC녹십자는 9048만 달러 규모(한화 약 1194억원)에 달하는 물량을 브라질에 공급하게 된다. 계약 기간은 2028년 6월 29일까지 총 5년간이며, 상기 계약금액은 2025년 12월 31일까지의 공급에 대한 추정 금액으로 우선 책정됐다.

자사의 대표 혈액제제인 IVIG-SN은 선천성 면역결핍증, 면역성 혈소판 감소증 등 다양한 용도로 사용되는 의약품으로, 수출용 혈액제제는 미국 혈장을 이용해 충북 오창에 위치한 GC녹십자의 수출용 혈액제제 전용 생산시설에서 제조 된다.

브라질은 남미에서 가장 큰 혈액제제 시장으로 지난 2022년 기준 면역글로블린 시장규모는 약 2억 7000만 달러다. GC녹십자는 지난 2015년부터 브라질 정부의 의약품 입찰 및 민간 시장에 혈액제제를 공급해왔다. 이외에도 현재 알부민 등을 포함한 혈액제제 12개 품목을 아르헨티나, 우루과이, 베트남 등 전 세계 32개 국가에 수출하고 있다.

허은철 GC녹십자 대표는 “전 세계에서 인정받은 자사의 우수한 제품력을 바탕으로 혈액제제 글로벌 시장 점유율을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87.60 ▼34.21
코스닥 839.41 ▼7.17
코스피200 366.08 ▼5.5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700,000 ▲101,000
비트코인캐시 684,500 ▲5,000
비트코인골드 48,770 ▼130
이더리움 5,110,000 ▼4,000
이더리움클래식 43,910 ▲140
리플 731 ▲4
이오스 1,144 ▲3
퀀텀 5,125 ▲3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889,000 ▲188,000
이더리움 5,123,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44,010 ▲150
메탈 2,598 ▲20
리스크 2,326 ▲6
리플 732 ▲3
에이다 643 ▲2
스팀 373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780,000 ▲163,000
비트코인캐시 685,500 ▲6,500
비트코인골드 49,900 0
이더리움 5,113,000 ▼2,000
이더리움클래식 43,970 ▲220
리플 732 ▲4
퀀텀 5,110 ▲15
이오타 311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