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이슈] 셀트리온헬스케어, 유럽서 ‘베그젤마’ 입찰 수주 성공

기사입력:2023-05-11 17:53:12
[로이슈 전여송 기자]
셀트리온헬스케어에서 판매 중인 전이성 직결장암 및 유방암 치료용 아바스틴 바이오시밀러 베그젤마(성분명 베바시주맙)가 유럽 주요국 입찰에서 잇달아 수주에 성공하고 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유럽 주요 5개국 가운데 하나인 이탈리아에서 올 1분기 열린 롬바르디아, 에밀리아 로마냐 및 토스카나 주정부 입찰에서 베그젤마 낙찰에 성공했다고 11일 밝혔다.

셀트리온헬스케어에 따르면 3개 주정부는 이탈리아 베바시주맙 공립 시장의 약 40% 규모를 차지하고 있으며, 상호 합의에 따라 주별로 2~3년 동안 베그젤마 공급이 이뤄질 예정이다. 이와 함께 벨기에에서는 브뤼헤 지역 병원 그룹 및 O.L.V 종합병원에서 개최한 베바시주맙 입찰에서 각각 수주에 성공하면서 이들 병원에도 2년간 베그젤마를 공급하게 됐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수주 성과를 달성하게 된 배경으로 현지 법인에서 개별 입찰 시장의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전략을 수립하고, 이를 커머셜 전문 인력들이 성공적으로 추진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실제 베그젤마는 베바시주맙 바이오시밀러 중 후발주자임에도 불구하고 높은 생산 수율에 기반한 원가를 바탕으로 현지 법인에서 탄력적인 가격 정책을 펼치며 런칭 초기부터 유럽 주요국에서 의미 있는 성과들을 달성하고 있다.

또한 트룩시마(성분명 리툭시맙), 허쥬마(성분명 트라스투주맙) 등 같은 항암 계열 바이오시밀러 제품들이 유럽에서 점유율 선두권을 유지하며 성과를 지속하고 있는 점도 베그젤마 처방 확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덧붙였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프랑스, 네덜란드 등 주요국의 베바시주맙 입찰에서 수주 성과를 거두기 위해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개별 계약이 필요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는 현지 법인 소속 전문 인력들이 마케팅 활동을 별도로 진행하는 등 투트랙 전략을 이어가면서 베그젤마 공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유원식 이탈리아 법인장은 “유럽에서 지난해 모든 제품으로 직접판매를 확대한 이후 현지 법인의 탄력적인 가격 정책 및 기존 항암 제품들의 성과에 따른 시너지를 바탕으로 입찰 시장에서 유의미한 성과를 달성하고 있다”면서 “세계 최대 규모의 의약품 시장인 미국에서도 지난달 베그젤마를 성공적으로 출시한 만큼 이탈리아를 비롯한 글로벌 전역에서 베그젤마 처방 성과가 확대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4.62 ▼28.38
코스닥 855.06 ▼15.31
코스피200 370.58 ▼4.0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018,000 ▼114,000
비트코인캐시 680,500 ▼3,500
비트코인골드 50,750 ▼800
이더리움 4,327,000 ▼13,000
이더리움클래식 39,630 ▼260
리플 724 0
이오스 1,128 ▼5
퀀텀 5,145 ▼1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100,000 ▼54,000
이더리움 4,331,000 ▼12,000
이더리움클래식 39,640 ▼300
메탈 2,642 ▼12
리스크 2,656 ▼29
리플 725 0
에이다 667 ▼3
스팀 385 ▼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990,000 ▼77,000
비트코인캐시 683,500 ▼500
비트코인골드 51,100 ▲1,610
이더리움 4,327,000 ▼12,000
이더리움클래식 39,610 ▼270
리플 724 ▼0
퀀텀 5,165 ▼5
이오타 299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