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LB 계열사 美 베리스모, CAR-T 치료제 FDA 패스트트랙 지정

기사입력:2023-04-06 21:31:00
[로이슈 전여송 기자] HLB 미국 계열사 베리스모(Verismo Therapeutics)의 차세대 CAR-T 치료제, ‘SynKIR-110’이 중피종(Mesothelioma)에 대해 미국 FDA로부터 패스트트랙을 지정 받았다.
HLB에 따르면 패스트트랙 지정은 미충족 의료수요가 높은 질병에 대해 기존에 없던 새로운 치료법이나 기존 치료제보다 뛰어난 것으로 평가받는 약물에 대해 FDA가 신속히 심사 과정을 진행하는 등 개발과정을 적극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절차다.

베리스모가 보유하고 있는 KIR-CAR 플랫폼은 NK면역세포의 수용체 구조와 유사한 멀티체인 수용체를 T세포에 발현시키는 기술을 적용해 혈액암 치료에만 국한된 기존 CAR-T 치료제의 한계를 극복하고 여러 고형암에도 효과를 발휘하는 것이 특징이다.

베리스모는 지난해 9월 이례적으로 한달 만에 FDA로부터 임상 1상 임상시험계획(IND)을 승인 받은 바 있으며, 이후 곧바로 중피종에 대한 희귀의약품으로 지정 받았다. 이어 패스트트랙까지 지정 받음에 따라 앞으로 임상 및 심사 등의 절차에 더욱 속도가 붙을 것으로 보인다.

중피종은 환자의 5년 평균 생존율이 10%에 불과해 혁신치료제 개발이 시급한 대표적 암으로, 베리스모는 이번 패스트트랙 지정으로 향후 가속승인이나 우선심사 신청도 가능하다.

SynKIR-110은 현재 메소텔린이 과발현된 중피종, 담관암, 난소암에 대한 치료제로 1상 임상이 진행되고 있다. 베리스모는 별도로 재발 후 약물 무반응성을 보이는 혈액암에 대한 임상도 준비하고 있다.
베리스모 브라이언 김 대표는 “이번에 FDA로부터 패스트트랙 지정을 받게 돼 매우 기쁘다”며, “패스트트랙 지정은 새로운 치료 옵션이 절실한 환자들에게 혁신 치료제를 제공하고자 노력중인 당사에 기념비적인 마일스톤으로, 앞으로 다각적 임상을 통해 다양한 적응증에 대한 SynKIR의 뛰어난 효과를 입증해 가겠다”고 말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3.46 ▼0.72
코스닥 845.72 ▼0.79
코스피200 371.41 ▼0.1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309,000 ▲563,000
비트코인캐시 692,500 ▲7,000
비트코인골드 50,550 ▲570
이더리움 5,130,000 ▲62,000
이더리움클래식 41,880 ▲350
리플 733 ▲3
이오스 1,168 ▲4
퀀텀 5,280 ▲4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430,000 ▲673,000
이더리움 5,136,000 ▲60,000
이더리움클래식 41,880 ▲300
메탈 2,698 ▲12
리스크 2,425 ▲3
리플 734 ▲4
에이다 661 ▲3
스팀 384 ▲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429,000 ▲709,000
비트코인캐시 694,000 ▲9,000
비트코인골드 50,800 0
이더리움 5,136,000 ▲63,000
이더리움클래식 41,860 ▲400
리플 733 ▲4
퀀텀 5,280 ▲80
이오타 309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