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교육청, 전체 급식조리교 환기설비 전면 개선

기사입력:2023-02-13 09:29:57
부산시교육청

부산시교육청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하윤수)이 기름을 이용한 튀김 등 조리과정에서 발생하는 배출물 ‘조리흄’으로 인한 급식종사들의 폐암발병률이 높다는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학교 급식실 환기시설 전면개선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먼저 ‘급식실 현대화 5개년 계획’에 따라 환기시설 개선이 시급한 195교의 설비를 오는 2027년까지 순차적으로 교체한다.

낮은 층고 등 사유로 고용노동부 설비기준 적용이 어려운 372교는 ‘학교급식 조리실 환기시설 개선 기술용역’ 결과를 반영한 ‘환기설비 개선 4개년 계획’에 따라 2026년까지 연차적으로 환기시설을 개선할 계획이다.
환기시설 개선 외에 ▲인덕션, 전기오븐 등 전기식 조리기구로 점진적 교체 ▲조리흄 발생을 최소화하는 오븐요리 레시피 개발·보급 ▲특정 조리종사자에게 특정 작업이 집중되지 않도록 작업순환근무 등도 함께 추진할 예정이다.

이와 별개로 부산교육청은 급식종사자의 폐질환 예방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펼치고 있다.

지난해 9월 열린 산업안전보건위원회에서 공·사립학교 전체 급식종사자가 저선량 흉부 컴퓨터단층촬영(CT)을 무료로 받을 수 있게 의결했다.

또한 근무경력 10년 또는 55세 이상 급식종사자를 대상으로 특별건강검진(저선량폐CT)을 실시했다. 그 결과 추적관찰이 필요한 경계성 결절 이상 판정을 받은 56명(3.17%)을 대상으로 2차 검진비를 지원한다.
이와 함께 특별건강검진(폐CT) 결과 ‘폐암 의심’ 등 이상 소견자에게 1인당 최대 100만 원의 추가 검진비·진단비 지원 등 사후관리와 산재 신청을 비롯한 행정적 지원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하윤수 부산광역시교육감은 “향후 급식실 안전보건 순회 점검 등을 통해 현장의 환기시설 실태를 수시로 조사하겠다”며 “미흡한 부분은 즉시 개선해 급식종사자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근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84.26 ▼23.37
코스닥 852.67 ▼4.84
코스피200 380.88 ▼3.90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0,917,000 ▲61,000
비트코인캐시 556,000 ▲1,000
비트코인골드 37,330 ▲690
이더리움 4,949,000 0
이더리움클래식 33,170 ▲40
리플 689 ▲1
이오스 814 0
퀀텀 3,622 ▲6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1,005,000 ▲80,000
이더리움 4,953,000 0
이더리움클래식 33,200 ▲10
메탈 1,618 ▲19
리스크 1,444 ▲2
리플 689 0
에이다 544 ▼1
스팀 281 ▲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0,897,000 ▲39,000
비트코인캐시 556,000 ▲500
비트코인골드 37,600 ▲750
이더리움 4,950,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33,110 ▼40
리플 689 ▲0
퀀텀 3,618 0
이오타 248 ▲3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