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 인천 스타트업파크 사업으로 바이오 스타트업과 상생협력 실현

기사입력:2022-12-08 21:01:31
[로이슈 전여송 기자]

셀트리온이 2020년부터 참여한 ‘스타트업파크 조성사업’에서 유망 바이오 스타트업과의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해 의미 있는 성과를 도출하고 있다고 8일 밝혔다.

셀트리온에 따르면 인천 스타트업파크 조성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가 총괄하고 인천광역시와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주관하는 사업으로, 4차산업혁명 기술분야 및 바이오융합 분야의 스타트업 발굴과 육성을 목표로 진행 중이다.

셀트리온은 지난 2020년부터 신한금융그룹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민간주도 프로그램인 ‘신한스퀘어브릿지 인천’을 공동으로 운영하고 있다. 셀트리온은 사업 참여 이후 약 2년간 자체 보유 기술과 사업수요에 기반해 50여 건 이상의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젝트를 추진 또는 검토해 왔으며, 혁신신약과 바이오 소부장,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에서 다양한 바이오 스타트업과 협력을 진행해 성과를 도출하고 있다.

혁신신약 분야의 대표적 협력 사례로 셀트리온은 피노바이오를 직접 발굴해 스타트업파크 조성사업과 연계하고 ADC 링커-페이로드 플랫폼 기술의 동물 효능 검증을 지원했다. 이어 지난 10월에는 피노바이오와 ADC 링커-페이로드 플랫폼 기술실시 옵션 도입 및 지분투자,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하며 본격적인 ADC 신약 개발에 돌입했다고 전했다.

바이오 소부장 분야에선 멤브레인 필터 개발 및 제조 스타트업 움틀社에 약 2년간 담임제 코칭을 비롯한 셀트리온의 개발 인프라와 설비를 테스트베드로 한 제품 실증 테스트를 지원했다. 향후 셀트리온은 품목 적합성 평가를 통해 움틀의 보틀탑 필터 공급에 대한 계약도 검토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외에도 셀트리온은 디지털치료제, AI 등의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에서도 공동사업화, 투자 및 협력 제안 검토 등 다양한 오픈 이노베이션을 추진해오고 있다는 설명이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국내 우수 바이오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협력을 통해 양사가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모색하고 있다”며 “인천 스타트업파크 사업을 통해 동반성장과 상생협력의 가치를 실현하고, 한국 바이오산업이 전 세계로 도약할 수 있도록 앵커기업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68.55 ▼15.71
코스닥 847.61 ▼5.06
코스피200 378.58 ▼2.30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8,807,000 ▼284,000
비트코인캐시 534,500 ▼6,500
비트코인골드 36,800 ▼1,530
이더리움 4,810,000 ▼22,000
이더리움클래식 31,930 ▼50
리플 672 ▼5
이오스 788 ▼6
퀀텀 3,533 ▼2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8,830,000 ▼380,000
이더리움 4,810,000 ▼24,000
이더리움클래식 31,940 ▼90
메탈 1,815 ▲63
리스크 1,387 ▼8
리플 672 ▼6
에이다 533 ▼4
스팀 270 ▼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8,883,000 ▼255,000
비트코인캐시 534,500 ▼2,500
비트코인골드 36,990 ▼10
이더리움 4,814,000 ▼21,000
이더리움클래식 31,950 ▼20
리플 672 ▼6
퀀텀 3,530 0
이오타 243 ▲2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