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경상남도, ‘바이오 스타트업 스튜디오 운영사업’ 우수기업 3개사와 상호협력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2022-09-20 22:50:52
[로이슈 전여송 기자]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이창재)은 20일 경상남도(도지사 박완수), ‘바이오 스타트업 스튜디오 공모전’에서 선발된 3개사(하이셀텍, 이모티브, 디보)와 다자간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경상남도청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는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 박완수 경상남도 도지사, 유종상 아피셀테라퓨틱스 대표 등 참여 기관 및 회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대웅제약과 경상남도는 지역 내 바이오 스타트업의 성장과 생태계 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한 운영사업의 일환으로, 바이오 신약 및 의약품, 특화 제제, 플랫폼 기술, 디지털 치료제 및 헬스케어 스타트업 대상의 ‘바이오 스타트업 스튜디오 공모전’을 지난 7월 개최했다. 그 결과 ▲주의력결핍 과다행동장애(ADHD) 아동 디지털치료제 개발 기업 이모티브 ▲3차원 중간엽줄기세포 치료제 개발 기업 하이셀텍 ▲의료 데이터 관리 플랫폼 개발 기업 디보㈜ 등 수혜기업 3개 사를 지난 8월 최종 선정했다.

대웅제약과 경상남도는 운영사업 수혜기업이자 도내 유망 바이오 스타트업인 이모티브, 하이셀텍, 디보 사와 업무협약을 맺고 오는 연말까지 대웅제약의 사업모델 코칭, R&D 협력 등을 통해 기업 가치 상승을 도모한다. 뿐만 아니라 오는 12월 예정된 투자경진대회에서 팁스(TIPS) 프로그램까지 연계하거나 후속 투자를 유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위의 사업기간이 만료된 이후에도 대웅제약은 수혜기업과 지속적인 협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나아가 스타트업의 체계적인 육성을 위해 기술·기업 진단, 비즈니스 모델 발굴, 기술 및 제품개발 컨설팅, 판로 및 파트너 발굴, 연구개발·사업화 및 마케팅 자금 지원, M&A, 글로벌 진출 등에서 상호 협력해나가기로 했다.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는 “대웅제약은 국내 제약회사 중 유일한 제약·바이오 분야 전문 액셀러레이터로서 스타트업들이 함께 성장하기 위한 최적의 파트너”라며, “대웅제약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선발된 유망 스타트업들과 시너지를 내며 경남지역의 바이오 산업을 활성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95.46 ▼28.89
코스닥 828.72 ▲6.24
코스피200 383.89 ▼5.1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235,000 ▼37,000
비트코인캐시 554,500 ▲1,000
비트코인골드 37,470 ▼80
이더리움 4,936,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33,650 ▲110
리플 834 ▼2
이오스 860 ▲5
퀀텀 3,870 ▲3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214,000 ▲6,000
이더리움 4,940,000 ▲9,000
이더리움클래식 33,660 ▲140
메탈 1,624 ▲4
리스크 1,530 ▼1
리플 834 ▲0
에이다 615 ▲2
스팀 297 ▲9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4,185,000 ▲4,000
비트코인캐시 554,000 ▲500
비트코인골드 37,330 0
이더리움 4,934,000 ▲2,000
이더리움클래식 33,620 ▲130
리플 834 ▲1
퀀텀 3,802 0
이오타 249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