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150억원 규모 ‘탄자니아 철도사업’ 계약 체결

기사입력:2022-07-05 12:50:14
center
(왼쪽) 박태훈 코레일 해외사업처장, 오른쪽 마산자. K. 카도고사(Masanja K. Kadogosa) 탄자니아 철도공사 사장.(사진=코레일)
[로이슈 최영록 기자]
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해외철도 운영유지보수(O&M) 사업분야에 처음 진출하며 해외철도 사업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

코레일은 탄자니아 철도공사(TRC, Tanzania Railways Corporation)가 발주한 150억원 규모의 ‘탄자니아 철도 운영유지보수 역량강화 자문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터키 철도청, 탄자니아 현지 기업 등 5곳이 입찰에 참여한 가운데 코레일이 ‘기술 평가’ 1위에 이어 ‘종합 평가’에서도 1위를 차지했다.

이번 사업은 탄자니아 수도 다르에스살람(Dar es Salaam)시에서 무완자(Mwanza)시 간 1219km를 연결하는 신설 철도의 운영·유지보수 전반에 대해 자문하는 사업으로 수행 기간은 36개월이다.

코레일은 영업 전략 수립, 유지보수 체계 구축, O&M 규정 개정, 시운전 자문 등을 단독으로 맡아 수행하게 된다. 또 성공적인 사업 수행을 위해 철도차량, 시스템, 안전관리 등 분야별 최고 수준의 기술진을 투입할 예정이다.

박태훈 코레일 해외사업처장은 “이번 사업 수주는 그동안의 협력관계를 바탕으로 건설과 운영 등에 대한 기술력을 인정받은 값진 결실이다”며 “한국철도의 노하우를 탄자니아 철도에 성심껏 전파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나희승 코레일 사장은 “한국철도의 철도운영 시스템과 운영 체계를 해외에 본격적으로 소개하는 뜻깊은 첫 걸음이다”며 “국제적 수준의 기술 경쟁력을 확보해 세계 철도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492.00 ▲1.20
코스닥 830.53 ▼1.11
코스피200 327.24 ▼0.26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0,866,000 ▲40,000
비트코인캐시 188,000 ▲500
비트코인골드 37,960 ▲120
이더리움 2,267,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49,690 ▼50
리플 495 ▲1
이오스 1,653 ▲7
퀀텀 5,570 ▼4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0,893,000 ▲42,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0,877,000 ▲35,000
비트코인캐시 188,100 ▲700
비트코인골드 37,940 0
이더리움 2,266,000 0
이더리움클래식 49,710 ▲20
리플 495 ▲1
퀀텀 5,570 ▼59
이오타 45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