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2022년 윤리경영계획’ 수립

기사입력:2022-05-26 18:46:26
center
[로이슈 전여송 기자]


한국마사회(회장 정기환)가 ‘2022년 윤리경영계획’을 수립하며 국민신뢰 회복을 위한 노력을 본격화한다. 이번 계획은 기획재정부의 ‘공공기관 윤리경영 표준모델’을 도입하고 기관장의 윤리청렴경영 의지를 적극 반영했다.

지난 2월 취임한 정기환 회장은 한국경마 시행 100년이 되는 올해를 국민 신뢰회복 원년으로 정하고 청렴과 소통의 경영으로 지속가능한 발전 기반을 마련하겠다는 경영철학을 밝혔다. 이러한 기관장 의지를 바탕으로 한국마사회의 ‘2022년 윤리경영계획’이 수립되었고, 보다 실효성 있는 추진을 위해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우선 한국마사회는 2022년 윤리경영의 지향점을 명확히 하기 위해 ‘지속가능 윤리경영 문화 조성으로 국민 신뢰 회복’ 이라는 윤리비전을 설정하며, 경영 목표와 기관의 역할을 구체화하였다. 그리고 정부 정책의 선도적 이행을 위해 윤리위험 파악・통제활동・내부신고제도 등의 개선을 핵심요소로 하는 기획재정부 ‘윤리경영 표준모델’을 적용했다.

아울러 윤리경영 전반의 신속한 의사결정과 실행력 담보를 위해 기관장과 상임감사위원을 중심으로 윤리경영 추진조직을 운영하되 현업 직원들의 의사를 반영하는 실무 추진조직을 신설해 윤리 정책 결정과 실무간 균형을 갖추게 했다.

또한 윤리경영 문화 확산을 위해 반부패 청렴 MOU 체결과 협의회 구성 등을 통해 농축산계는 물론 지역사회와 자회사 관계자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협업을 활성화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기관 신뢰 형성에 커다란 영향을 미치는 대내외 윤리경영 리스크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윤리위험 관리방안도 수립ㆍ시행한다. 기관의 사업 특성을 고려 승마장ㆍ자회사와 같은 고객 접점 현장의 의견수렴을 통해 위험요인을 사전 발굴해 관리할 예정이다.

또 지난 19일부터 시행된 이해충돌방지법에 대비하여 이해충돌방지 전용 신고센터를 신설했으며 6-7월 중에는 이해충돌 방지 특별주간을 마련해 이해충돌방지 서약과 같이 참여형 프로그램을 중점 시행한다. 또한 국민권익위원회가 운영하는 ‘청렴포털’에도 신고창구를 신설하는 등 부패공익신고제도를 확대하고 운영관리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윤리경영계획의 실제 추진 상황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이행실태 점검 결과를 대내외 공개해 계획 실행의 투명성을 강화했다. 이를 통해 윤리위반 행위가 발생하면 즉각적인 보고체계가 가동, 관련자 일벌백계와 재발방지 대책 이행 등의 빠른 후속조치가 이뤄질 수 있게 개선했다.

한국마사회 정기환 회장은 “이번 윤리경영 계획수립과 실행은 경마시행 100년을 맞은 올해를 국민 신뢰 회복의 원년이 될 수 있도록 하는 필수조건” 이라며 “한국마사회 전 임직원들이 윤리청렴의식을 내재화하고 이를 통해 기관의 윤리문화가 뿌리내릴 수 있도록 회장인 나부터 솔선수범하도록 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525.01 ▲1.23
코스닥 831.25 ▼0.90
코스피200 330.68 ▲0.76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1,906,000 ▲98,000
비트코인캐시 189,500 ▼200
비트코인골드 41,790 ▲70
이더리움 2,531,000 ▲31,000
이더리움클래식 55,500 ▲350
리플 501 ▼1
이오스 1,741 ▲10
퀀텀 5,620 ▲2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1,957,000 ▲139,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1,937,000 ▲130,000
비트코인캐시 190,000 ▲300
비트코인골드 41,790 0
이더리움 2,533,000 ▲30,000
이더리움클래식 55,490 ▲300
리플 501 ▼1
퀀텀 5,635 ▲35
이오타 471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