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해운대서, 유명 보디빌더 불법촬영 혐의 적발

기사입력:2022-01-13 18:20:14
center
경찰마크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해운대경찰서(여성청소년과)는 유명 보디빌더 A씨가 자신이 운영하는 해운대구 소재 헬스장 탈의실 내에서 소형카메라를 설치해 회원들을 불법 촬영한 혐의로 내사중이라고 13일 밝혔다.

현재 디지털포렌식 등 다각적으로 수사가 진행되고 있고 성폭력범죄의처벌등에 관한특례법위반(카메라 등 이용촬영)사건으로 세부적인 내용을 알려 줄수 없다고 했다.

국제신문 보도에 따르면 A씨는 반성문에서 “어떤 말과 행동으로 전부 다 사죄를 드릴 수는 없겠지만 저의 어긋나고 그릇된 행동으로 큰 실망감과 정신적으로 피해를 보신 것과 관련해 죄송한 마음뿐”이라며 “관음증과 관련해 정신 치료 등을 받아 나갈 것이다. 현재 운영 중인 PT숍은 정리하겠다”고 말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890.10 ▼31.82
코스닥 957.90 ▼13.49
코스피200 383.81 ▼3.6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1,951,000 ▼3,000
비트코인캐시 463,500 ▼200
비트코인골드 44,580 ▼220
이더리움 3,985,000 ▲7,000
이더리움클래식 38,130 ▼110
리플 931 ▲4
라이트코인 180,500 ▲100
이오스 3,481 ▼2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2,035,000 ▲4,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1,992,000 ▲45,000
비트코인캐시 464,500 0
비트코인골드 43,950 0
이더리움 3,988,000 ▲9,000
이더리움클래식 38,150 0
리플 931 ▲3
퀀텀 9,550 ▲20
라이트코인 180,900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