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김정기 신임 사장 취임

기사입력:2021-01-04 16:22:35
center
우리카드 김정기 신임 사장이 4일 우리카드 광화문 본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연설하고 있다. 사진=우리카드
[로이슈 심준보 기자]

우리카드는 4일 김정기 신임 사장 취임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우리카드 광화문 본사에서 열린 취임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사내방송을 통해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우리카드에 따르면 이날 취임사에서 김 사장은 “우리카드 창립 이후 8년간임직원의 헌신적인 노력과 열정에 힘입어 안정적 성장과 많은 성과를 낼 수 있었다”며, “이는노사가 한마음으로 회사의 성장과 발전에 온 힘을 다한 결과이기에 더욱 값지다”고 말했다.

김 사장은 올해 카드업계의 험난한 경영환경을 예상하며 코로나19로 인한 실물경기 침체 가능성과 본업인 지불결제업의 수익성 둔화, 데이터사업 및 간편결제 등 다양한 영역에서 빅테크 플랫폼사들과의 치열한 경쟁, 급변하는 디지털 환경에 대한 적응 등 대내외 환경에 대해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적극 대응할 것을 당부했다.

김 사장은 취임사를 통해 ▲영업력 강화를통한 시장지배력 확대 ▲디지털혁신을 통한 전 부문의‘디지털化’ ▲신수익원발굴을 통한 수익구조 다변화 ▲그룹시너지사업 강화 등 4가지경영 키워드를 제시했다.

특히, 그는 급변하는 디지털 환경을 기회로 삼아 2021년을‘디지털지급결제 금융사’로 도약하는 원년으로 삼아줄 것을 주문했다. 그는 오래된 것을 버리고 새로운 것을 펼친다는‘제구포신(除舊布新)’을 올해의 경영 사자성어로 꼽으며, 새로운 변화와 혁신을 강조했다.

김정기 사장은 1989년 우리은행에 입행해 신청담지점장, 전략기획부 본부장, 개인고객본부 영업본부장, 대외협력단 상무 등 30여 년간 영업과 전략 다양한 분야에서 경력을 쌓았다. 또, 기업그룹 집행부행장과 영업지원부문·HR그룹총괄 부문장, 우리금융지주 사업관리부문 부사장까지 역임하며 마케팅과 인사, 조직관리에도 능하다는 평가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법정 최고금리 인하, 가맹점 수수료 적격비용 재산정 등 어려운 경영여건에서도 디지털조직으로의 전환, 다양한 수익원 확보, ESG경영 강화에 중점을 두며 우리카드의 새로운 도약을 이루겠다는 신임 사장의 의지를 취임사를 통해 확인했다”고 말했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17.76 ▲10.66
코스닥 872.10 ▲3.36
코스피200 350.28 ▲1.65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40,278,000 ▲392,000
비트코인캐시 537,500 ▲6,000
비트코인골드 14,210 ▲30
이더리움 1,302,000 ▲7,000
이더리움클래식 8,335 ▲55
리플 310 ▲1
라이트코인 158,600 ▲2,000
대시 137,200 ▲8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40,251,000 ▲329,000
비트코인골드 9,300 ▲300
이더리움 713,300 ▲64,400
이더리움클래식 7,170 ▲285
리플 285 ▲1
에이다 357 ▲181
퀀텀 2,555 ▲20
네오 20,280 ▼37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