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투자증권, 16일까지 ELS 2종 공모

기사입력:2020-10-12 19:23:42
center
[로이슈 심준보 기자]

하이투자증권은 오는 10월 16일 오후 1시까지 주가연계증권(ELS) 2종을 총 600억 원 규모로 공모한다고 12일 밝혔다.

하이투자증권에 따르면 HI ELS 2294호는 코스피(KOSPI)200지수, 홍콩항셍지수(HSI), 유로스톡스(EUROSTOXX)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3년 만기 6개월 단위 조기상환형 ELS로, 자동조기상환 평가일에 모든 기초자산의 종가가 최초기준가격의 90%(6개월, 12개월), 85%(18개월, 24개월), 80%(30개월, 36개월) 이상이면 최대 15.00%(연 5.00%)의 수익을 지급한다.

또한 만기까지 상환조건이 충족되지 않았더라도 투자기간 동안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최초기준가격의 60% 미만(종가 기준)으로 하락한 적이 없으면 최초 제시수익률을 지급한다. 단, 만기까지 상환조건이 충족되지 않고 투자기간 동안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최초기준가격의 60% 미만(종가 기준)으로 하락한 적이 있다면 만기상환 조건에 따라 손실이 발생할 수도 있다고 관계자는 전했다.

같은 기간 모집하는 HI ELS 2295호는 코스피(KOSPI)200지수, 유로스톡스(EUROSTOXX)50지수, 스탠다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3년 만기 6개월 단위 조기상환형 ELS로, 자동조기상환 평가일에 모든 기초자산의 종가가 최초기준가격의 90%(6개월, 12개월), 85%(18개월, 24개월), 80%(30개월), 65%(36개월) 이상이면 최대 12.00%(연 4.00%)의 수익을 지급한다.

단, 위 조기상환 조건을 충족하지 못하더라도 최초기준가격평가일(불포함)부터 첫 번째 조기상환 평가일(6개월)까지 해당 기간 동안 모든 기초자산의 종가가 최초 기준가격의 85% 미만(리자드 조건 1)으로 하락한 적이 없거나 두 번째 조기상환 평가일(12개월)까지 해당 기간 동안 모든 기초자산의 종가가 최초 기준가격의 83% 미만(리자드 조건 2)으로 하락한 적이 없다면 연 6.00%의 리자드 수익률을 지급받고 상환된다.

만약 리자드와 만기까지 자동조기상환 조건을 모두 충족하지 못하였을 경우, 만기 시 모든 기초자산의 종가가 최초기준가격의 65% 이상이면 최초 제시 수익률을 지급한다. 단,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65% 미만으로 하락한다면 만기상환 조건에 따라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도 있다.

‘리자드 ELS’란 도마뱀(Lizard)이 위기 시 꼬리를 자르고 탈출하는 것처럼 하락장에서 ELS가 조기에 상환되지 못하고 있더라도 중도에 상품을 상환할 수 있는 조건(리자드 조건)을 추가한 구조의 상품을 말한다.

상품의 최소 가입금액은 100만원으로 10만원 단위 증액 가입 가능하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하이투자증권 고객지원센터로 문의하면 된다고 관계자는 전했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198.62 ▲4.29
코스닥 1,021.62 ▲7.72
코스피200 432.43 ▼0.2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7,830,000 ▼237,000
비트코인캐시 1,318,000 ▼22,000
비트코인골드 138,900 ▼500
이더리움 3,038,000 ▲8,000
이더리움클래식 51,500 ▲1,100
리플 2,017 ▼20
라이트코인 400,900 ▲1,100
이오스 10,200 ▲4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7,745,000 ▼272,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7,731,000 ▼258,000
비트코인캐시 1,320,500 ▼25,500
비트코인골드 224,000 ▲350
이더리움 3,036,000 ▲6,000
이더리움클래식 51,380 ▲460
리플 2,022 ▼13
퀀텀 22,590 0
라이트코인 401,400 ▲1,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