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신증권 “제주항공, 유증에도 차입금 고려시 정부 추가 지원 필요"

기사입력:2020-10-07 09:28:18
center
[로이슈 심준보 기자]

대신증권은 제주항공(089590, 전일 종가 1만3150원)이 코로나19로 항공업황의 침체로 분기 실적보다 향후 업계 상황을 주시해야 한다며, 최근 유상증자로 약 2500억원 가량의 현금유동성이 확보됐으나 상환해야 할 차입금을 고려할 때 정부의 추가 지원이 필요하다고 7일 분석했다. 투자의견은 시장수익률(Marketperform) 유지, 목표주가도 1만5000원을 유지했다.

대신증권에 따르면 제주항공의 3분기 실적은 연결기준 매출액 546억원(-85.2% yoy), 영업손실 726억원(적지 yoy), 지배주주 당기순손실 291억원(적지, yoy)으로 전망된다.

대신증권 양지환, 이지수 연구원은 “코로나19로 인한 항공업황의 침체는 모두가 주지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시장의 관심은 분기 실적보다는 코로나19로 인한 향후 항공산업의 구조조정과 각 항공사들의 현금흐름 및 재무 리스크에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제주항공은 지난 8월 약 1500억원의 유상증자 성공으로, 2분기말 보유 현금까지 감안할 경우 약 2400~2500억원의 현금 유동성을 확보한 상황”이라며 “따라서 향후 12M의 영업 및 금융비용 관련 필요 현금은 약 1400~1500억원”이라고 분석했다.

다만 “차입금에 대한 금융기관의 상환 연장이 이루어진다면, 향후 1년간 현금 유동성은 충분하나, 1년 내 상환해야 할 차입금(단기차입금+유동성리스부채) 2600억원 고려시 자금 상황은 넉넉치 않은 것으로 판단한다”라고 진단했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026.26 ▼17.23
코스닥 923.48 ▼2.72
코스피200 412.00 ▼2.1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5,613,000 ▲13,000
비트코인캐시 575,000 ▲2,000
비트코인골드 31,730 ▲140
이더리움 1,806,000 ▲6,000
이더리움클래식 12,820 ▲80
리플 532 ▲3
라이트코인 207,800 ▲300
대시 239,600 ▲7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5,866,000 ▲15,000
비트코인골드 30,410 ▼690
이더리움 1,794,000 ▲54,000
이더리움클래식 12,470 ▼4,870
리플 494 ▼133
라이트코인 200,500 ▼66,200
에이다 1,385 ▼25
퀀텀 5,900 ▼2,25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