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테크밸리기업 간담회 개최

기사입력:2020-09-21 17:54:19
center
기술보증기금 김영춘 이사(왼쪽에서 두 번째) 및 직원들과 테크밸리 기업 5개사 대표가 간담회를 마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기술보증기금
[로이슈 심준보 기자]

기술보증기금(이하 ‘기보’)은 교수·연구원 등 高 기술인재의 창업 활성화를 위해 18일 서울 영등포구 소재 63스퀘어에서 TECH밸리기업 대표들을 만나 고급기술인력의 창업 활성화를 위한 기보의 역할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기보 TECH밸리 보증을 통해 연구성과 기반 기술의 사업화를 추진 중인 유망기술혁신기업 6개사가 참석하여 창업 과정에서 겪은 애로사항과 건의 사항을 자유롭게 개진했다. 참석한 기업 대표는 ㈜노피온 이경섭 대표, 모나일렉트릭㈜ 장익황 대표, ㈜바이오간솔루션 김진회 대표, 슈팹㈜ 이진규 대표, 써모아이㈜ 김도휘 대표, ㈜카본솔루션 신원상 대표 등이다.

‘TECH밸리 보증’은 협약기관의 이공계 교수, 석·박사 연구원이 창업한 기업에 최대 30억원 이내에서 보증과 투자 사전한도를 부여해 단계별로 지원한다. 현재까지 340명의 교수, 연구원 창업을 유도하였고 보증 6,196억원, 투자 187억원을 지원하여 대학교수 등 기술인재의 창업과 제2 벤처붐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고 관계자는 설명했다.

장익황 모나일렉트릭(주) 대표는 “테크밸리 보증을 통해 창업 초기 단계의 자금애로를 극복하고 기술개발 및 사업화에 매진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는 TECH밸리기업의 해외진출 지원과 투자 기회 확대를 통하여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는데 더 많은 지원을 해 줬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김영춘 기보 이사는 “간담회에서 청취한 현장 의견을 TECH밸리 보증 제도에 적극적으로 반영할 예정이다”라고 하면서, “제도 개선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학, 연구기관의 실험실 기술이 퍼스트무버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기보가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037.56 ▼45.43
코스닥 921.21 ▼9.59
코스피200 413.40 ▼6.8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8,027,000 ▼805,000
비트코인캐시 603,500 ▼10,000
비트코인골드 32,670 ▼520
이더리움 1,820,000 ▼28,000
이더리움클래식 13,130 ▼210
리플 516 ▼5
라이트코인 217,600 ▼2,700
대시 258,000 ▼2,8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8,277,000 ▼727,000
비트코인골드 30,410 ▼690
이더리움 1,740,000 ▲29,500
이더리움클래식 12,470 ▼4,870
리플 494 ▼133
라이트코인 200,500 ▼66,200
에이다 1,410 ▲350
퀀텀 5,900 ▼2,25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