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케미칼, 2020년 2분기 잠정실적 발표

기사입력:2020-08-07 17:11:47
[로이슈 편도욱 기자]
롯데케미칼(대표이사 김교현)이 2020년 2분기 잠정실적(연결기준) 매출액 2조 6,822억 원, 영업이익 329억 원을 기록했다.

롯데케미칼은 “코로나19 영향에 따른 전방산업의 수요 약세와 대산공장 사고로 인한 기회 손실 및 일회성 비용이 반영되었다”며, ”매출액은 전분기 대비 18.1% 감소했으나 저가 원재료 투입 및 주요 제품의 수요 회복세에 따라 전분기 대비 개선된 실적을 보였다”고 밝혔다.

롯데케미칼과 주요 자회사의 2020년 2분기 실적은 아래와 같다.

기초소재사업은 매출액 1조 4,501억 원, 영업이익 69억 원을 기록했다. 대산공장 사고에 따른 판매 물량 감소, 유가하락에 따른 제품가 하락으로 1분기에 이어 어려운 상황이 지속되었으나, 저가 원재료 투입 및 일부 제품 수요 회복으로 수익성 개선이 이루어졌다.

첨단소재사업은 매출액 7,226억 원, 영업이익 243억 원을 기록했다. 코로나19 영향으로미주 및 유럽 지역 주요 고객사의 공장 가동률 조정으로 매출 및 수익성이 전분기 대비 감소했다.

롯데케미칼타이탄은 매출액 4,432억 원, 영업이익 326억 원을 기록했다. 1분기 정기보수 이후 안정적인 공장 운영 및 저가 원료 투입에 따른 효과로 매출 및 영업이익이 확대 되었다.

LC USA는 매출액 997억 원, 영업손실 128억 원을 기록했다. 미국 내 단기적인 에탄 수급 불균형으로 에탄 가격 급등 및 주요 제품 수요 약세로 적자 전환하였다.

롯데케미칼은 하반기 실적전망에 대해 “대산공장 사고에 따른 기회비용 손실이 전분기에 이어 지속 될 것으로 예상되나, 2분기 반영된 일회성 비용 제거와 글로벌 경기 회복에 따른 주요 제품 수요 증가 등으로 상반기 대비 개선된 실적을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또한 “대산공장 연내 재가동을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며, 하반기 원가 경쟁력 제고를 통해 기존사업 경쟁력을 회복하고, 고부가 제품 및 친환경 제품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412.40 ▲7.36
코스닥 888.88 ▲4.29
코스피200 318.39 ▲1.26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2,695,000 ▼15,000
비트코인캐시 263,500 ▼1,500
비트코인골드 9,455 ▼45
이더리움 436,500 ▼700
이더리움클래식 7,100 ▼5
리플 289 0
라이트코인 54,950 ▼150
대시 82,450 ▼5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2,698,000 ▼40,000
비트코인골드 13,440 ▲520
이더리움 437,300 ▼600
이더리움클래식 9,160 ▲385
리플 289 0
에이다 106 ▲1
퀀텀 2,970 ▼5
네오 22,730 ▲8,17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