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유관기관과 ‘무신사’에서 ‘벤처 4대강국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2020-06-23 18:09:18
center
왼쪽부터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 정윤모 기보 이사장, 이영민 한국벤처투자 대표이사, 정성인 한국벤처캐피탈협회 회장이 23일 마포구 동교동 소재 무신사(유니콘기업)에서 중진공, KVIC, VC협회와 '벤처 4대강국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기술보증기금
[로이슈 심준보 기자]

기술보증기금(이하 ‘기보’)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하 ‘중진공’), 한국벤처투자(이하 ‘KVIC’), 한국벤처캐피탈협회(이하 ‘VC(Venture Capital)협회’)와 23일 국내 10번째 유니콘 기업인 무신사에서 ‘벤처 4대강국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기보에 따르면 이번 협약은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기업지원 기관 간 협업을 통해 보증·벤처투자·융자가 연계된 하이브리드 금융 도입을 모색하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혁신기업의 위기극복 및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기보는 중소벤처기업부의 K-유니콘 서포터즈(예비유니콘 기업의 대형투자 유치 지원을 위한 VC, 대기업, 은행, 증권사 등의 협업 그룹)와 기보 VC파트너스(벤처투자 활성화를 위해 기보와 협력하는 투자전문가 그룹)가 추천한 기업에 대해 VC투자매칭 특별보증 등 투자와 연계한 보증을 지원하고, 보증한도를 30억에서 50억원으로 확대한다. 또한, 신속한 투자심사가 이뤄질 수 있도록 K-유니콘 서포터즈 등 VC에 기업정보·투자용 기술평가결과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중진공은 K-유니콘 서포터즈 등이 추천한 기업에 신속 지원 프로세스를 적용 및 융자한도를 확대하고, KVIC은 기보 및 중진공이 지원한 기업에 대해 K-유니콘 서포터즈와 함께 후속 투자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정윤모 기보 이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지원기관 간 협력을 통해 ‘스케일업 금융지원 플랫폼’을 구축하는 계기가 되었다”며 “국내 벤처투자 생태계 구축에 기여해 유니콘 육성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026.26 ▼17.23
코스닥 923.48 ▼2.72
코스피200 412.00 ▼2.1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6,789,000 ▲53,000
비트코인캐시 580,500 ▲2,500
비트코인골드 31,860 ▼20
이더리움 1,774,000 ▲4,000
이더리움클래식 12,760 ▲40
리플 532 ▲0
라이트코인 208,600 ▼500
대시 240,200 ▼2,1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6,908,000 ▼39,000
비트코인골드 30,410 ▼690
이더리움 1,794,000 ▲54,000
이더리움클래식 12,470 ▼4,870
리플 494 ▼133
라이트코인 200,500 ▼66,200
에이다 1,385 ▼25
퀀텀 5,900 ▼2,25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