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범수 "지역숙원사업 울산경제지유구역 지정 환영"

기사입력:2020-06-03 12:10:44
center
서범수 국회의원.(사진=뉴시스)
[로이슈 전용모 기자]
미래통합당 서범수(울산 울주군) 국회의원은 3일 논평에서 “지역 숙원사업이었던 울산경제자유구역 지정을 환영한다”며 “현재 지정된 총 8곳의 경제자유구역 중 가장 활력이 넘치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국회의원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6월 3일 경제자유구역위원회를 열어 울산 경제자유구역 지정을 최종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으로 울산은 수소산업거점지구, 일렉드로겐오토밸리, 연구개발비즈니스밸리 등 3개 지구에 약 5조3000억의 국내기업투자와 지역일자리 약 7만6천개의 구축을 바라보게 됐다.

코로나 사태로 5월 수출이 23.7%나 급감하는 등 대한민국 경제가 미증유의 위기로 치닫고 있다. 특히 울산 시민들의 시름이 갈수록 깊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울산 경제의 주력산업이었던 자동차, 조선, 석유화학 분야에서 코로나 사태로 인한 매출감소, 고용부진이 이어지면서 대기업은 물론 협력업체마저 큰 어려움에 처해있는 것이 사실이다.

지역 경제를 떠받치던 자동차 수출이 54.1%나 감소했고 차 부품(-66.7%), 섬유(-43.5%) 분야에서도 수출 부진이 심각하다. 유가 하락 등의 여파로 석유제품(-69.9%) 수출도 큰 폭으로 감소했다. 울산 경제에 반등의 모멘텀이 절실했다.

이번 경제자유구역 지정은 울산 경제의 맥박을 다시 뛰게 만들 계기가 마련되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습니다. 최대 12조 규모의 생산유발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범수 의원은 “이미 당선자 신분으로 경제자유구역이 조속히 지정될 수 있도록 산업자원부 경제자유구역단 측과 유기적으로 협조해왔다. 울산경제자유구역이 대한민국의 생산, 수출, 소비의 선순환 구조 회복에 선도적 역할을 담당할 수 있도록 국회 차원에서 제도적 보완책 마련에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158.88 ▲2.59
코스닥 765.96 ▲2.03
코스피200 285.97 ▲0.4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129,000 ▼6,000
비트코인캐시 287,000 ▼900
비트코인골드 10,990 ▼190
이더리움 291,1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7,620 ▼30
리플 240 ▲2
라이트코인 53,550 ▲100
대시 85,350 ▼5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130,000 ▼33,000
비트코인골드 11,150 ▲780
이더리움 291,200 ▼1,250
이더리움클래식 6,800 ▼680
리플 239 ▲2
에이다 152 ▼2
퀀텀 2,390 ▼20
네오 11,890 ▼7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

오피니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