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파이낸셜, EDGC 솔젠트와 '코로나19 진단키트' 일본 독점판매권 계약 체결

기사입력:2020-04-07 11:26:20
[로이슈 편도욱 기자]
경남제약(053950)과 경남바이오파마(044480, 구. 바이오제네틱스)를 자회사로 두고 있는 라이브파이낸셜(036170)이 글로벌 유전체 정밀의학기업 이원다이애그노믹스(EDGC) 자회사인 솔젠트와 '신종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진단키트'의 일본 독점판매권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솔젠트가 개발한 ‘DiaPlexQ™ Novel Coronavirus(2019-nCoV) Detection Kit’는 코로나19의 특정 유전자 염기서열을 증폭해 진단하는 실시간 RT-PCR(유전자 증폭) 방식의 진단키트로 최근 유럽 CE 인증에 이어 유럽, 미국, 필리핀, CIS 국가, 우크라이나, 폴란드, 중동 국가 등을 대상으로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현재까지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긴급사용 승인을 받은 5개의 업체 중 직접 개발, 생산한 핵심원재료로 코로나19 진단시약을 생산하는 업체는 솔젠트가 유일하며, 캐나다 보건부로부터 공식적으로 수입 및 판매권한을 승인 받은 업체 또한 솔젠트가 첫 번째이다.

라이브파이낸셜은 솔젠트와의 이번 독점판매권 계약 체결로 최근 확진자가 4000여명을 넘어서며 혼란을 겪고 있는 일본에 코로나19 진단키트를 수출할 수 있게 되었다.

일본 NHK 등에 따르면 일본 전체의 누적 확진자는 7일까지 누적 4천804명으로 나타났다. 미국 CNN은 감염관리 전문가인 이와타 겐타로 일본 고베대 교수 인터뷰를 통해 일본에서 도쿄를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산이 점점 심화 돼 '제2의 뉴욕'이 될 수도 있다고 보도했으며, 한국 비난에 앞장서던 일본 산케이(産經)신문도 한국의 대응을 모범 사례로 소개했다.

특히 산케이는 4∼6시간에 감염 유무를 판정할 수 있는 한국제 진단 키트의 수출과 지원을 요구하는 나라가 100개국을 넘었다고 보도했고,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 역시 일부 지역에 긴급사태를 선언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하기도 했다.

라이브파이낸셜 관계자는 "자사의 최대주주인 ㈜라이브플렉스의 일본현지 판매법인 ‘라이브플렉스재팬'과 함께 일본 유수의 제약사들과 바로 협의를 진행하여 빠르게 공급을 시작할 계획"이라며 "일본 전역의 펜더믹 상황도 조기 종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는 동시에, 국내의 우수한 진단 키트를 일본뿐 아니라 전세계에 알릴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052.07 ▲7.44
코스닥 725.36 ▲3.28
코스피200 271.29 ▲0.9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478,000 ▲47,000
비트코인캐시 291,000 ▲2,500
비트코인골드 11,090 ▲60
이더리움 282,000 ▲1,700
이더리움클래식 8,470 ▲75
리플 246 ▲2
라이트코인 55,300 ▲100
대시 92,700 ▲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478,000 ▲28,000
이더리움 282,200 ▲2,700
리플 246 ▲2
에이다 93 ▲3
퀀텀 2,165 ▲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483,000 ▲58,000
비트코인캐시 291,200 ▲2,7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2,000 ▲1,600
이더리움클래식 8,465 ▲55
리플 246 ▲1
퀀텀 2,154 ▲37
라이트코인 55,450 ▲300
오리온 제주용암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