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홍걸 민화협 대표상임의장, 목포 김원이 후보 캠프 찾아

기사입력:2020-04-02 00:41:34
center
김홍걸 민화협 대표상임의장이 더불어시민당 양정숙 비례대표와 함께 목포 김원이 후보를 찾아 힘을 실어주고 있다.(사진제공=김원이 후보 봄날 캠프)
[로이슈 전용모 기자]
김홍걸 민족화해범국민협의회 대표상임의장(더불어시민당 비례대표) 후보가 4월 1일 목포시 김원이 후보 캠프를 방문해 “김원이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함께 목포와 전남 서남권 발전을 위해 힘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김 상임의장은 이날 오후 더불어시민당 양정숙 비례대표와 함께 김원이 후보 캠프를 방문했다.

그는 “목포에 온 이유는 돌아가신 아버님(김대중 전 대통령)의 고향이고 그동안 민주당을 지켜주고 성원해 주신 목포시민 여러분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러 왔다”며 방문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또 다른 방문 이유는 이번 선거에서 김원이 후보가 좋은 소식을 들려주길 당부하기 위해서”라고 말했다.

김 상임의장은 “김대중 전 대통령이 생전에 사용하던 넥타이를 찾아서 매고 왔다”며 목포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저에게 목포지역구 출마에 대한 문의가 많았지만, 김원이 후보가 역할을 잘 해주시리라 확신해서 서울에서 저의 역할(비례대표)을 찾았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번 비례대표 출마는 돌아가신 아버님과 노무현 대통령의 이루지 못한 꿈인 민주주의 완성, 복지국가 건설, 한반도 평화의 길을 이어서 가려고 나섰다”고 했다.

또 “민주당 비례경선에서 압도적 지지로 비례대표로 만들어주신 것에 감사하다”며 “민주당 인재들이 국회에 들어가 민주개혁세력이 제1당이 될 수 있도록 힘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다.

김 상임의장은 “힘을 실어주시면 김원이 후보와 함께 좋은 모습 꼭 보여드리겠다. 목포발전과 나아가 신안 및 전남 서남해안 발전을 위해 무슨 일이든 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아울러 “올해 안에 두 가지 정도 목포시민이 반가워할 소식 전해드리려 한다”며 “목포와 전남서남권 발전을 위해 불러주시면 언제든지 뛰어 오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원이 후보는 김대중 대통령 청와대 행정관과 김근태 전 열린우리당 의장 보좌관, 문재인 대선후보 선대본 직능 부본부장, 문재인 대통령 임명 교육부총리 정책보좌관, 서울시 정무부시장 등을 역임했다.

목포발전 청사진으로 △목포역 대개조 프로젝트 △목포를 근대역사문화 특구지정 △대기업 유치 통한 목포형 일자리 5천개 창출 △선창경제 활성화 △원‧중‧신도심 균형도시 목포 △선명한 개혁 3대입법 등 10대 공약을 제시하고 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065.08 ▲7.44
코스닥 735.72 ▲3.28
코스피200 273.19 ▲0.9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07,000 ▼13,000
비트코인캐시 292,100 ▼400
비트코인골드 11,090 ▲40
이더리움 287,200 ▼1,100
이더리움클래식 8,375 ▼25
리플 246 ▼1
라이트코인 55,400 ▼150
대시 92,500 ▼3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12,000 ▼11,000
이더리움 287,350 ▼900
리플 246 0
에이다 95 ▼0
퀀텀 2,155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
오리온 제주용암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