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가구의 12.4%는 지하(반지하)방, 옥탑방

강남구도 4%, 서울시 전체로는 6.8%, 기사입력:2020-02-12 19:35:38
center
서울시 구별, 층별 주거형태(2015년기준).(제공=김종훈의원실)
[로이슈 전용모 기자]
김종훈 의원실이 통계청 인구 총조사(2015년 기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서울시 중랑구 가구의 12.4%가 지하(반지하)방, 옥탑방에서 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랑구의 일반가구 15만7568가구 가운데 지하(반지하)방은 1만7839가구, 옥탑방은 1704가구였다. 지하(반지하)방만을 따지면 중랑구 일반가구 전체의 11.3%를 차지했다.

지하(반지하)방, 옥탑방이 차지하는 비율이 광진구가 12.05%, 강북구가 10.48%로 10%를 넘겼고 강동, 동대문, 은평도 상대적으로 높은 편이었다.

이에 비해 강남, 서초, 송파는 서울 평균보다 낮았다. 서울시에서 이 비율이 가장 낮은 곳은 노원구로 2.49%였다. 서울시를 통틀어보면, 일반가구 378만5433가구 가운데 지하(반지하)방, 옥탑방이 25만7361가구로 전체의 6.8%를 차지했다.

지하(반지하)방, 옥탑방이 전체 가구에서 차지하는 비율 6.8%는 매우 높은 수준이다. 특히 중랑구, 광진구, 강북구처럼 이 비율이 10%가 넘어간다는 것은 심각한 사실이다.

김종훈 의원은 "영화 기생충의 아카데미상 수상의 의미를 진정으로 살리려면 정치권은 먼저 어떻게 지하(반지하)방, 옥탑방 문제를 해결할 것인가에 대한 대안을 내놓아야 할 것이다"고 주문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1,725.44 ▲6.31
코스닥 573.01 ▲3.59
코스피200 231.70 ▲0.6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199,000 ▼6,000
비트코인캐시 284,800 ▼1,000
비트코인골드 8,850 ▲35
이더리움 172,600 ▼100
이더리움클래식 6,175 ▼5
리플 217 ▼0
라이트코인 49,070 ▼50
대시 82,000 ▲2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200,000 ▼15,000
이더리움 172,550 ▼350
리플 217 0
에이다 39 ▼0
퀀텀 1,540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198,000 ▼12,000
비트코인캐시 284,650 ▼1,650
비트코인골드 21,300 0
이더리움 172,800 ▼150
이더리움클래식 6,170 0
리플 217 0
퀀텀 1,545 0
라이트코인 49,050 ▼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