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률구조공단, 일반직 6급에 변호사 4명 채용

기사입력:2016-08-11 16:42:51
[로이슈 신종철 기자]
대한법률구조공단(이사장 이헌)은 일반직 6급 변호사 4명을 채용해 8월 8일부터 12일까지 실무수습교육을 마친 후 일선 지부 등에서 법률상담 등의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라고 11일 밝혔다.

center
임교식(사진=대한법률구조공단)
올해 5월 통계에 따르면 변호사가 2만 1394명이다. 2012년 로스쿨(법학전문대학원) 출신 변호사가 배출되면서 10년 전보다 두 배 반 늘기 시작해 변호사 수는 급증했다.

2012년 2월 국민권익위원회가 공공기관 중 처음으로 ‘변호사 6급 주무관’ 채용계획을 발표했다.

2013년 부산광역시가 변호사를 7급으로 채용해 정부와 지자체 등 공공기관에서 변호사 직급 하향 채용이 시작되다, 지난해 중앙선관위가 변호사를 7급으로 뽑으면서 ‘변호사 6~7급 대우’는 대세가 됐다.

얼마 전 광주광역시 일반 행정 9급 필기시험에 40대 후반 변호사가 응시하기도 했다.

대한법률구조공단은 “최근 언론 보도에 의하면, 보수는 낮고 일 많아 기피하던 파산ㆍ회생 구조지정 변호사 2명을 뽑는데 66명이 몰렸다”며 “사무실 임대료라도 보태겠다는 지원동기를 말해 업계 불황을 잘 나타내고 있다”고 봤다.

공단은 이번에 6급 일반직으로 채용한 변호사 4명에 대해 실무수습교육을 마친 후 일선 지부 등에서 법률상담 등의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center
실무수습교육과정(사진=대한법률구조공단)
교육과정은 민사구조와 강제집행 실무, 개인회생ㆍ파산실무, 고객응대 스킬 등으로 구성돼 있다.

공단은 공공기관으로서 변호사 시장에서 인력수요의 역할을 담당하고, 법률상담의 전문성을 제고하기 위해 향후에도 법률상담전문변호사, 주택임대차분쟁조정위원회 관련 업무를 위한 채용 시 전문적 법률지식으로 국민에게 봉사할 변호사를 일반직 6급 처우수준으로 채용할 예정이다.

공단은 이들에게 “믿고 기댈 수 있는 변호사”로서 법률구조의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하기를 기대하고 있다.

다음은 이번에 채용된 변호사들이 공단에 지원하게 된 동기와 업무수행 계획 중 일부다.

▲ 중학생 시절 가정폭력에 시달리던 어머님의 지인이 있었는데 법률적인 도움을 받지 못한 채 힘든 시기를 보내셨던 것을 본 적이 있었고, 그런 분들께 도움이 될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다.

▲ 민원인 한분 한 분의 이야기를 그 마음까지 경청하며 작은 위로가 되는 역할을 하고 싶고, 더불어 많은 이야기들 속에 법적으로 유의미한 이야기를 추려내어 냉철한 판단력으로 바른 방향을 제시하고 싶다.

▲ 경제적 어려움과 법률적 무지로 법의 보호를 받지 못하는 법적 소외계층을 위한 정의로운 법조인이 되겠다.

▲ 가난하고 법률에 무지한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고 싶고, 다양한 법률문제에 응대함으로써 전문지식을 더 쌓아 활용하고 싶다.

신종철 기자 sky@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1,836.21 ▲30.95
코스닥 615.95 ▲9.30
코스피200 245.61 ▲4.2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790,000 ▼11,000
비트코인캐시 313,300 ▼1,100
비트코인골드 11,630 ▼100
이더리움 205,000 ▼300
이더리움클래식 6,885 ▼5
리플 240 ▲0
라이트코인 55,550 ▲150
대시 94,750 ▼5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797,000 0
이더리움 205,100 ▲50
리플 241 ▲2
에이다 44 ▲0
퀀텀 1,785 ▲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790,000 ▼6,000
비트코인캐시 313,300 ▼900
비트코인골드 22,190 0
이더리움 205,000 ▼150
이더리움클래식 6,905 ▲15
리플 240 0
퀀텀 1,790 ▲5
라이트코인 55,580 ▲1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