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항공기 독일 공항서 접촉사고…21시간 지연

기사입력:2019-11-17 11:52:00
center
보잉777F.(사진=대한항공)
[로이슈 최영록 기자]
대한항공 항공기가 독일 프랑크푸르트 공항에서 대기하다가 타 항공기와 접촉사고가 일어났다.

17일 대한항공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20분(이하 현지시간) 프랑크푸르트 공항에서 유도로에서 대기하고 있던 KE905편 항공기(B777-300)의 오른쪽 수평안전판 끝단을 아프리카 나미비아 국적의 에어나미비아 항공기의 왼쪽 날개 끝단이 부딪혔다.

이번 사고로 해당 항공기의 운항은 취소됐고,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운항이 21시간 정도 지연되는 등 탑승객들이 크게 불편을 겪게 됐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탑승객들에게 지연 사실을 안내하고 호텔 서비스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170.25 ▲27.28
코스닥 643.45 ▲6.40
코스피200 290.11 ▲4.2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242,000 ▼20,000
비트코인캐시 240,300 ▼100
비트코인골드 6,385 ▼45
이더리움 164,800 ▼400
이더리움클래식 4,422 ▼25
리플 253 ▼0
라이트코인 50,500 ▼200
대시 57,950 ▼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239,000 ▼22,000
이더리움 161,950 ▼450
리플 252 ▲1
에이다 42 0
퀀텀 1,985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244,000 ▼18,000
비트코인캐시 240,300 ▼200
비트코인골드 15,000 0
이더리움 164,750 ▼300
이더리움클래식 4,425 ▲25
리플 252 ▼1
퀀텀 2,020 0
라이트코인 50,570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