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일레븐, ‘토이음료’ 선보여

기사입력:2024-04-24 15:23:43
[로이슈 편도욱 기자]
세븐일레븐은 잘파세대의 인기 신발 장식용품인 참 액세서리가 포함된 ‘토이음료’ 2종을 출시했다.

세븐일레븐 관계자는 "토이음료는 세븐일레븐에서 최초로 명명해 선보이는 신규 형태의 상품으로 음료 하단부 캡에 참 액세서리가 동봉되어 있다"라며 "캔디와 캐릭터 상품이 함께 구성된 ‘토이캔디’의 음료 버전이라 볼 수 있다"라고 전했다.

세븐일레븐은 이번에 선보인 토이음료는 ‘산리오복숭아아이스티제로’와 ‘산리오레몬아이스티제로’ 2종이다. 잘파세대 인기 캐릭터 산리오캐릭터즈와 콜라보해 음료 패키징에 헬로키티, 마이멜로디, 시나모롤 등으로 장식했으며, 용기 하단 캡에 브랜드 단독 아트워크로 제작된 산리오캐릭터즈 참 액세서리 14종을 랜덤으로 동봉했다. 또한 최근 차음료 시장이 성장하고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부는 ‘헬시플레저(즐겁게 하는 건강관리)’ 열풍에 맞춰 하절기에 시원하게 즐기기 좋은 아이스티를 제로음료로 출시하게 되었다.
세븐일레븐은 최근 잘파세대를 중심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커스터마이징’ 열풍에 주목했다. 코로나19 시기 ‘다꾸(다이어리 꾸미기)’가 유행하기 시작하면서 이후 ‘폰꾸(폰 꾸미기)’, ‘백꾸(가방 꾸미기)’ 등의 ‘별다꾸(별걸 다 꾸미는)’가 주력 트렌드로 자리잡았다. 최근에는 신발을 자신이 선호하는 신발끈이나 장식물 등으로 꾸며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하는 ‘신꾸(신발 꾸미기)’가 떠오르면서 이에 맞춰 세븐일레븐도 신발에 장식한는 참 액세서리가 포함된 음료 상품을 커스텀 마케팅의 일환으로 출시하게 되었다.

토이음료는 일상에서 가까운 대중적 채널인 편의점이 수집문화의 장으로 거듭나고 있는 점도 고려해 기획되었다. Z세대 아이돌 팬 문화에서 시작된 ‘포토카드’가 전 세계적인 인기를 끌면서 세븐일레븐은 지난해 스포츠 포토카드 ‘파니니카드’와 농구, 배구 포토카드를 업계 최초로 론칭해 총 250만팩의 판매고를 올렸다. 이번 토이음료 역시 1020세대를 중심으로 참 액세서리 수집문화가 부상함에 따라 각기 다른 콘셉트로 음료에 동봉해 이들의 수집욕구를 자극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807.63 ▲10.30
코스닥 857.51 ▼3.66
코스피200 384.78 ▲1.7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330,000 ▼693,000
비트코인캐시 553,000 ▼6,000
비트코인골드 35,280 ▼200
이더리움 5,003,000 ▼52,000
이더리움클래식 34,180 ▼380
리플 700 ▼5
이오스 815 ▼9
퀀텀 3,606 ▼54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443,000 ▼686,000
이더리움 5,013,000 ▼53,000
이더리움클래식 34,230 ▼350
메탈 1,581 ▼12
리스크 1,452 ▼20
리플 702 ▼2
에이다 549 ▼5
스팀 274 ▼3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297,000 ▼697,000
비트코인캐시 553,500 ▼6,500
비트코인골드 35,360 ▲100
이더리움 5,004,000 ▼56,000
이더리움클래식 34,240 ▼390
리플 700 ▼4
퀀텀 3,630 ▼39
이오타 258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