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상의, 신임 정현민 상근부회장 취임식 개최 및 사무국 조직개편

전문성 및 책임성 강화한 직무중심 팀제로 개편 기사입력:2024-04-17 13:50:30
(사진제공=부산상의)

(사진제공=부산상의)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상공회의소(회장 양재생)는 4월 17일 오전 부산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임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그간 공석이었던 정현민 신임 상근부회장(전 부산시 행정부시장) 취임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정현민 상근부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가덕도신공항 및 부산신항 조기 완공, 복합리조트 건설, 산업은행 부산이전 등 주요 현안들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부산상의는 기업인과 진정한 소통을 바탕으로 산업현장의 지식들을 적극 공유하고, 새로운 리더십을 보여줘야 한다”며 임직원들의 노력을 당부했다.

취임식에는 부산상공회의소 임직원 외에도 신창호 디지털경제혁신실장을 비롯한 부산시 옛 동료들과 부경대 제자들이 함께 자리해 취임을 축하했다.

한편 부산상공회의소는 제25대 부산상공회의소 의원부의 활동을 적극 지원하고, 지역현안 대응과 전략사업 발굴 등 사무국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사무국 조직 개편도 단행했다.

큰 틀에서는 부서의 효율성과 기능 보강을 위해 현행 1실 4본부 1위원회 12팀 체제를 4본부 1위원회 13팀 1센터로 개편했다. 세부적으로는 경영지원본부와 기획홍보실을 통합한 총괄경영본부를 신설해 관리 및 지원업무를 통합했고, 기존 기획홍보실 산하 홍보팀은 임원 직할부서로 재배치하여 정무기능을 강화했다.

경제정책본부 산하에는 지역현안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해 전략사업팀을 신설, 기업애로 및 규제개선 업무의 전문성 강화를 위해 기업규제개선팀도 신설해 지역기업이 겪고 있는 다양한 규제 해소에 적극 대응키로 했다.
회원사업본부도 기업진흥 및 통상서비스 강화를 위해 기업지원본부로 확대 개편하고, 기존 회원서비스팀 업무에 부산경제포럼 등 각종 강좌와 스타트업 활성화 등의 업무를 추가하여 기업지원을 전담하는 진흥통상팀도 신설했다.

업무관리의 효율성 증대를 위해 국가사무 및 정부 위탁사업을 추진하는 부서들의 기능을 통합한 공공사업본부도 신설했다.

부산상공회의소 양재생 회장은 “새롭게 출범하는 25대 의원부의 역점사업을 차질 없이 수행하고, 경기부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기업들의 애로를 적극적으로 해소하기 위해 빠르게 조직개편을 단행했다”면서 “업무별로 전문성을 갖춘 전담팀 중심의 조직체계로 개편한 만큼 제25대 부산상공회의소는 더 나은 부산경제를 위해 언제나 함께하는 경제단체로서 충분한 역할을 해 나갈 것”이라고 자신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4.62 ▼28.38
코스닥 855.06 ▼15.31
코스피200 370.58 ▼4.0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182,000 ▲33,000
비트코인캐시 684,000 ▲3,000
비트코인골드 51,000 ▼100
이더리움 4,330,000 ▼7,000
이더리움클래식 39,640 ▼90
리플 725 0
이오스 1,129 ▲1
퀀텀 5,145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235,000 ▲58,000
이더리움 4,332,0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39,650 ▼130
메탈 2,646 ▲5
리스크 2,647 ▼12
리플 725 ▼0
에이다 666 ▼0
스팀 384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193,000 ▲99,000
비트코인캐시 683,500 ▲2,000
비트코인골드 51,500 ▲400
이더리움 4,329,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39,600 ▼80
리플 725 0
퀀텀 5,165 0
이오타 299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