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주요 제조업 70%, 신규 채용계획 없거나 미정

부산지역 500대기업 2024년 신규채용 전망조사 결과
기업당 채용 규모도 10인 미만 소규모 채용 대다수
조사기업 대졸 초임 3,400만 원 선, 2년 전 전국 중견기업 평균에도 못 미쳐
기사입력:2024-03-28 10:45:50
(사진제공=부산상공회의소)

(사진제공=부산상공회의소)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전용모 기자] 올해 부산지역 주요 제조기업의 70%가 신규 채용 계획을 수립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지역 제조업 채용 시장의 불확실성이 붉어질 전망이다.
부산상공회의소(회장 양재생)는 28일, 지난해 지역 매출 상위 500대 제조기업을 대상으로 2024년 채용계획 수립 현황을 파악한‘부산지역 500대 제조기업 2024년 신규채용 전망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에 따르면, 올해 채용계획을 수립한 지역 주요 제조기업은 30.7%에 불과했다. 반면 채용계획이 없다고 응답한 비중은 그보다 높은 36.7%였으며, 미정 상태인 기업도 32.7%에 달했다. 이들 기업이 수시 채용할 여지는 남아있지만, 전반적으로 올해 지역 제조업 채용시장은 위축될 것으로 분석된다.

구체적인 채용 계획을 살펴보면, 기업당 채용 규모는 10인 미만의 소규모 채용이 주를 이루는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지난해와 비교해 채용 확대를 계획한 비중은 20.7%에 불과한 반면 대부분이 지난해와 유사한 수준을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전체적인 채용 규모도 축소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신규채용 위축에도 불구하고 제조업 생산직 구인난은 지속될 것으로 나타났다. 직군별 인력수급 여건을 물은 결과, 인력 수급이 가장 필요한 직무로 59.7%가 생산직을 꼽았는데, 이는 사무관리직(16.7%)보다 3배가량 높은 수치다. 실제 기업의 채용 시 우려하는 애로사항도 직무에 적합한 인재 부족이 36.0%로 가장 높게 나타나, 필요한 직무에서 원활한 채용을 못 하는 상황이 발생하고 있다.

문제는 생산직 구인난이 단순히 지역 제조업의 임금 때문만은 아니라는 점이다. 생산직의 주를 이루는 고졸과 초대졸의 지역 제조업 평균 초임 연봉을 집계한 결과 고졸 3,300만 원, 초대졸 3,370만 원 수준으로 확인됐다. 이는 2년 전 전국 중견기업 학력별 평균 초임 연봉과 비교하면 다소 높고, 비교 시점을 감안하더라도 소폭 낮거나 대등한 수준일 것으로 예측된다.
부산과 전국의 생산직 임금 격차가 크지 않다는 점은 구인난 해소를 위해선 근무 환경 개선이나 복지향상 등 임금 이외의 유인책이 필요함을 시사한다.

반면 대졸은 임금으로 인한 미스매칭이 구인난의 주요 원인이 되고 있다. 조사 대상 지역 제조기업의 대졸 초임 연봉은 2년 전 전국 중견기업 대졸 초임 3,664만 원에도 못 미치는 3,414만 원 수준이었다. 비교 시점을 감안하면 임금 격차는 더욱 커졌을 것으로 보여 대졸 신입에 대한 임금 격차의 완화가 여전히 지역기업의 선결 과제가 될 것으로 분석된다.

부산상의 기업동향분석센터 관계자는“내수와 수출부문의 동반 부진이 고용 여력 약화로 이어지면서, 기업들도 신규 채용에 보수적으로 접근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면서 “지역 제조업 신규 채용이 신산업 진출과 신규 투자를 해나가는 기업들을 중심으로 창출되고 있는 만큼 양질의 일자리가 더욱 확대될 수 있도록 종합적인 지원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591.86 ▼42.84
코스닥 841.91 ▼13.74
코스피200 352.58 ▼6.4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326,000 ▲218,000
비트코인캐시 752,000 ▲6,500
비트코인골드 51,800 ▲150
이더리움 4,656,000 ▲31,000
이더리움클래식 41,200 ▲300
리플 773 ▲3
이오스 1,208 ▲6
퀀텀 6,110 ▲3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487,000 ▲267,000
이더리움 4,661,000 ▲27,000
이더리움클래식 41,260 ▲230
메탈 2,494 ▲6
리스크 2,590 ▲4
리플 774 ▲3
에이다 743 ▲4
스팀 406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283,000 ▲183,000
비트코인캐시 750,500 ▲5,000
비트코인골드 51,400 ▼550
이더리움 4,654,000 ▲28,000
이더리움클래식 41,180 ▲240
리플 772 ▲2
퀀텀 6,100 0
이오타 357 ▼1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