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스텔 수익률 5% 넘었다”…최근 3년내 최고치

기사입력:2024-02-26 14:05:01
[로이슈 최영록 기자] 부동산 규제와 시장 침체로 떨어졌던 오피스텔 수익률이 최근 3년 이내 최고치를 기록했다.
한국부동산원에 따르면 오피스텔 수익률은 올해 1월 기준 5.27%를 기록하며 2020년 7월 4%대(4.75%)로 수익률이 떨어진 후 3년여 만에 최고치인 5%대를 회복했다. 과거 4%대 하락 직전 수익률(2020년 6월 5.44%)보다는 낮은 수준이나, 5%대 수익률을 다시 회복할 만큼 임대상황이 나아졌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는 오피스텔 월세가격지수의 변화로도 확인할 수 있다. 한국부동산원에 따르면 지난해 5월까지 마이너스 변동률(-0.01%)을 기록했던 오피스텔 월세가격지수는 6월 0.03% 상승한 후 올해 1월(0.07%)까지 7개월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월세가격지수가 상승세로 돌아섰다는 것은 그만큼 오피스텔 월 임대료의 강세가 이어졌다는 것이다.

오피스텔 임대료가 오를 수 있었던 가장 큰 이유는 지난해부터 최근까지 사회적으로 큰 문제가 되고 있는 전세사기 여파로 수요자들이 오피스텔 월세를 선호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한국부동산원에 따르면 지난해 하반기(7월~12월) 전국 오피스텔 임대(전월세) 거래량은 7만7663건으로, 이 중 월세 거래는 4만7452건으로 전체 임대거래의 61%를 차지한다. 이 기간 월세거래는 같은 기간 매매거래(1만851건)의 약 4.4배에 달할 만큼 활발하게 이뤄진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월세가격이 오르고 월세 거래는 활발해진 반면 오피스텔 분양은 갈수록 줄어들고 있다. 부동산R114에 따르면 2021년 5만6724실까지 분양됐던 오피스텔은 2022년 2만6500여실로 급감했고 2023년은 1만6300여실까지 줄었다.
올해는 아직 연초라 상세 분양계획이 확정되지 않았지만 크게 증가하기는 쉽지 않다는 것이 업계 전문가들의 공통된 의견이다. 최근 건설시장에 불어 닥친 원자재값 인상 등과 PF가 원만하게 이뤄지지 못해 오피스텔 공급 환경이 어려워졌다는 이유에서다. 결국 임대수요는 늘어나지만 공급이 늘지 않는 수급 불균형으로 인해 오피스텔 월세가격은 더욱 상승한다는 것이다.

이에 수급 불균형으로 인한 오피스텔 월세가격 상승이 예상되면서, 안정적인 임대수익을 희망하는 수요자들의 관심도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또 1.10 부동산 대책에서는 올해부터 내년까지 준공되는 전용 60㎡ 이하(수도권 6억원, 지방 3억원 이하) 오피스텔을 구입하는 경우 해당 주택은 취득세, 양도세, 종합부동산세 산정시 주택수에서 제외하기로 한 점도 주목할 부분이다.

한 업계 관계자는 “공급이 줄어드는데다 임대수요가 증가하면서 오피스텔 임대시장이 살아나고 있다. 이는 안정적인 임대수익을 낼 수 있는 환경도 좋아졌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직장, 학교 등 안정적인 임대수요를 배후에 둔 오피스텔은 안정적으로 운용이 가능하고, 정책적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조건의 오피스텔이라면 더욱 관심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러한 가운데 올해 드물지만 서울을 비롯한 주요 지역에서 오피스텔 공급 소식이 전해지고 있다.

서울 동대문구에서는 HDC현대산업개발과 GS건설 컨소시엄이 ‘이문 아이파크 자이 오피스텔 IM594’의 분양홍보관을 분양 중이다. 이문동 일원에 지하 4층~지상 25층, 1개동, 전용면적 24~52㎡ 총 594실로 조성되는 가운데 584실이 일반분양 물량이다. 특히 입주예정일이 2025년 11월이고, 전 호실 분양가가 6억원을 넘지 않아 ‘1.10 부동산 대책’의 수혜 단지로서 주목받고 있다. 서울 지하철 1호선 외대앞역이 바로 맞닿아 있으며, 인근 신이문역도 걸어서 가깝게 이용할 수 있다. 또 5km 내 13개 대학이 위치해 있으며, 외대가 바로 앞에 있어 대학생 및 교직원 등 임대수요도 풍부하다.
서울 서대문구에서는 ‘경희궁 유보라’가 23일 견본주택을 열었다. 지하 5층~지상 최고 23층 2개 동, 아파트 199가구와 오피스텔 116실로 구성된다. 이 중 아파트 108가구와 오피스텔 116실을 일반에 공급된다. 영천시장, 광화문 일대 중심업무지구(CBD) 등이 가까워 입지여건이 좋다.

부산에서는 두산건설이 ‘두산위브더제니스 센트럴 양정’을 분양 중이다. 지하 5층~지상 최고 36층 2개 동, 총 264가구 규모로 조성되는 가운데, 아파트는 244가구, 오피스텔도 20실(전용 84㎡) 공급된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34.70 ▲50.52
코스닥 855.65 ▲22.62
코스피200 359.06 ▲6.2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829,000 ▲2,302,000
비트코인캐시 716,000 ▲16,000
비트코인골드 49,350 ▲1,110
이더리움 4,530,000 ▲86,000
이더리움클래식 38,380 ▲690
리플 736 ▲12
이오스 1,102 ▲30
퀀텀 5,825 ▲19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920,000 ▲2,223,000
이더리움 4,538,000 ▲76,000
이더리움클래식 38,440 ▲750
메탈 2,240 ▲55
리스크 2,155 ▲58
리플 737 ▲12
에이다 672 ▲18
스팀 372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639,000 ▲2,193,000
비트코인캐시 715,000 ▲16,000
비트코인골드 47,900 0
이더리움 4,523,000 ▲83,000
이더리움클래식 38,350 ▲720
리플 735 ▲11
퀀텀 5,840 ▲205
이오타 324 ▼1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