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카드, S&P 신용등급 전망 상향

기사입력:2024-01-25 12:01:18
[로이슈 심준보 기자] 현대카드는 세계 3대 신용평가사 중 하나인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Standard and Poors)가 현대카드의 신용등급 전망을 BBB Stable(안정적)에서 BBB Positive(긍정적)로 상향했다고 25일 밝혔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는 보고서를 통해 “현대카드가 현대자동차그룹의 전략적으로 중요한 자회사라는 점을 반영해 현대카드의 신용등급 전망을 상향했다”고 설명했다. 같은 날 현대차·기아의 신용등급 전망 역시 BBB+ Stable(안정적)에서 BBB+ Positive(긍정적)로 상향됐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는 현대카드가 장기적인 관점에서 현대자동차그룹과 밀접한 협력 관계를 지속해 나갈 것으로 내다봤다. 특히 현대카드의 PLCC(Private Label Credit Card·상업자 전용 신용카드)가 현대차·기아의 신차 판매를 촉진하는데 기여하고 있으며, 신용카드를 활용한 ICP(In Car Payment·차량 내 결제)를 발전시켜 나가는 등 현대자동차그룹의 미래 전략과도 긴밀한 관계를 맺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와 함께, 스탠더드앤드푸어스는 현대카드의 선제적 리스크 관리를 통한 탄탄한 자산건전성에도 주목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는 현대카드의 30일 이상 연체율이 업계에서 유일하게 0%대인 것을 주목하며, 업황의 악화 속에서도 꾸준히 건전성 지표를 개선하고 있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는 “현대카드는 이와 같은 현대자동차그룹과의 공고한 비즈니스 협력관계와 강력한 자산건전성을 기반으로 경쟁이 치열한 한국 신용카드 시장에서 지위를 더욱 공고화 해 안정적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 확실시 된다”고 전망했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최근 현대카드는 신용 판매와 금융 서비스 전반에 걸쳐 우량 고객 비중이 크게 늘고 있다”며 “이번 스탠더드앤드푸어스 신용등급 전망 상향을 계기로 보다 강력한 재무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는 만큼, 향후에도 건전성 중심의 건강한 성장을 지속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4.18 ▼17.96
코스닥 846.51 ▼0.57
코스피200 371.55 ▼2.1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774,000 ▲975,000
비트코인캐시 711,000 ▲5,500
비트코인골드 51,900 ▲950
이더리움 5,229,000 ▲75,000
이더리움클래식 43,980 ▲700
리플 740 ▲7
이오스 1,199 ▲7
퀀텀 5,375 ▲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684,000 ▲862,000
이더리움 5,222,000 ▲70,000
이더리움클래식 44,000 ▲640
메탈 2,720 ▲20
리스크 2,478 ▲9
리플 739 ▲5
에이다 681 ▲4
스팀 390 ▲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607,000 ▲800,000
비트코인캐시 711,000 ▲4,500
비트코인골드 51,750 ▲50
이더리움 5,226,000 ▲73,000
이더리움클래식 43,820 ▲590
리플 739 ▲5
퀀텀 5,370 ▲20
이오타 318 ▼3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