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이슈] 직장인 70.6%, “이력서 사진에 AI 프로필 내면 안 된다” 外

기사입력:2023-11-28 09:34:57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인공지능(AI)으로 다양한 프로필 사진을 만들어주는 ‘AI 프로필’이 인기를 끌면서, 이를 입사 지원서에 제출하는 지원자들이 생겨나고 있다. 직장인들과 인사담당자들은 AI프로필로 증명 사진을 대신하는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할까.

HR테크 기업 인크루트(대표 서미영)가 직장인 895명을 대상으로 ‘신기술이 채용 시장에 미치는 영향’ 을 알아보기 위해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먼저, 이력서 사진으로 AI 프로필을 제출하는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들어봤다. ▲매우 찬성(8.2%) ▲대체로 찬성(21.2%) ▲대체로 반대(36%) ▲매우 반대(34.6%)로, 70.6%가 AI 프로필 사용을 반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일반 직장인과 인사담당자로 나눠 교차분석했다. 일반 직장인은 70.2%, 인사담당자는 73.8%가 반대하며 비슷한 의견임이 확인되었다.

반대하는 가장 큰 이유는 무엇일까? ▲실물과 너무 다른 사진이라서(65.3%)가 가장 많았다. ▲사진보단 그림에 가까워서(19.5%)와 ▲지원자들의 사진이 비슷해서 구분하기 어려워서(7.6%)라는 이유도 있었다.

반면 찬성하는 이들은 ▲본인 사진으로 만든 것이기 때문에 문제 없다(41.4%)를 이유로 들었다. 이어, ▲사진을 안 넣는 기업도 많아서 의미 없다(21.7%) ▲어떤 사진을 넣든 본인의 자유(20.2%) 등이 있었다.

최근 외국에서 채용 시 서류전형 대신 숏폼(길이가 짧은 영상 콘텐츠)을 제출하는 기업이 늘고 있는데 한국에 도입하는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들어봤다. ▲매우 찬성(9.8%) ▲대체로 찬성(37.2%) ▲대체로 부정(37.2%) ▲매우 부정(15.8%)으로 53%가 반대했고, 47%가 찬성했다. AI 프로필에 비해선 찬성의 비율이 높았다.

반대하는 가장 큰 이유를 들어봤다. 그 결과, ▲영상을 찍는 것 자체에 부담이 크다(39.5%)와 ▲취업 및 이직 시에 준비할 게 너무 많아진다(21.9%)를 가장 많이 꼽았다.

반면, 찬성하는 가장 큰 이유는 ▲다양한 방식으로 본인을 어필하는 것은 좋은 현상이다(72.7%)가 가장 많았다. 그 외 ▲서류는 대리 작성을 판별하기 어렵다(9.3%) ▲면접 전에 지원자의 스피치 능력, 적극성 등을 확인하기 좋은 수단(9%) 등이 있었다.

이번 설문조사는 2023년 11월 23일부터 30일까지 진행했으며 95% 신뢰 수준에 표본오차는 ±3.42%p이다.

◆미소정보기술, 대한의료정보학회 추계학술대회 참가

AI기반 의료 빅데이터 플랫폼(Data Lakehouse)전문기업 미소정보기술이 대한의료정보학회 추계학술대회에 참가해 최신 의료통합데이터플랫폼, 판독문 자동정형화서비스, 전시부스 및 심포지엄에 참여한다고 28일 밝혔다.

2023년 대한의료정보학회 추계학술대회(조직위원장,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의생명연구원장 이학종)는 융복합 의료산업화 클러스터인 분당서울대학교병원 헬스케어혁신파크(11월 29일~12월 1일)에서 개최된다.

대한의료정보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미소정보기술은 10년 이상의 의료 데이터 통합 플랫폼 구축경험 과 의료 빅데이터 환경 개선, 국민 건강 서비스 증진을 위해‘산업계에서 바라본 마이헬스웨이의 미래’부문에서‘데이터 패브릭기반의 의료마이데이터 분석 플랫폼’발표(미소정보기술 남상도 부사장)와 의료 데이터 거래 활성화를 위한 이슈 부문에서‘이상적 의료 데이터 거래소 제안’(미소정보기술 기술융합본부 강정용 이사)을 각각 발표한다.

◆브릿지코드, 코워크시티와 제휴 통해 비상주사무실 결합 상품 '코워크브릿지' 출시

AI 기반 기업 재무운영 및 M&A 자문을 제공하는 금융 전문가 그룹 '브릿지코드(대표 박상민)'가 프리미엄 공유 오피스 '코워크시티(대표 김경수, 김애진)'와 제휴를 통해 비상주사무실 결합 상품 '코워크브릿지'를 출시한다고 28일 발표했다.

브릿지코드는 미래에셋, 삼성증권, 한국투자지주, 맥킨지 등 국내 유수의 금융투자업권 출신 어드바이저와 KPMG, 안진회계법인 등 4대 회계법인 출신 파트너 회계사 그리고 IT 전문가로 구성된 그룹이다. 재무 데이터 기반 온라인 CFO 서비스 '파트너스'를 운영하며 스타트업과 중소기업, 중견기업의 성장을 견인하는 딜(Deal) 및 자문(Advisory) 서비스를 제공한다.

코워크시티는 성장하는 기업을 위한 전국 사업자 주소지 대여 플랫폼으로서 스타트업부터 대기업까지 함께 비즈니스 파트너로 성장하고 있는 유일무이 기업화형 공유 오피스이다. 캐나다 워털루 대학교 및 마이크로소프트, 캐나다 연방정부 출신 남매 창업가가 전개하고 있으며 비상주 사무실 전국 100여 개 지점 이상, 주소지 임대가 가능한 전국 최다 지점을 보유하고 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53.31 ▼4.48
코스닥 864.07 ▼2.10
코스피200 356.04 ▼0.8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0,900,000 ▼668,000
비트코인캐시 359,800 ▼3,200
비트코인골드 32,550 ▼480
이더리움 4,023,000 ▼53,000
이더리움클래식 35,810 ▼510
리플 747 ▼9
이오스 1,045 ▼15
퀀텀 4,492 ▼66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201,000 ▼637,000
이더리움 4,043,000 ▼47,000
이더리움클래식 35,870 ▼540
메탈 2,226 ▼38
리스크 1,934 ▼3
리플 751 ▼7
에이다 816 ▼12
스팀 336 ▼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0,959,000 ▼529,000
비트코인캐시 359,700 ▼2,700
비트코인골드 33,270 0
이더리움 4,028,000 ▼47,000
이더리움클래식 35,800 ▼400
리플 747 ▼8
퀀텀 4,505 ▼60
이오타 37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