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이스틸포유와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2023-11-02 13:37:29
 1일 서울시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업무 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전필환 디지털혁신부문장(왼쪽)이 이스틸포유 김성식 대표이사와 기념촬영 하는 모습. 사진=신한은행

1일 서울시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업무 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전필환 디지털혁신부문장(왼쪽)이 이스틸포유 김성식 대표이사와 기념촬영 하는 모습. 사진=신한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심준보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정상혁)은 지난 1일 서울시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이스틸포유(eSTEEL4U, 대표 김성식)와 함께 고객사 중소기업들을 대상으로 BaaS(Banking as a Service)를 통해 공급망 금융 및 디지털 전환 솔루션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스틸포유는 포스코인터내셔널의 자회사로 포스코에서 생산된 제품을 비롯해 다양한 철강 제품의 온라인 거래 중개와 결제 등을 지원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철강 전자상거래 플랫폼 기업이다. 이스틸포유 플랫폼 회원 기업은 4000여 개에 이른다.

신한은행은 이번 협약을 통해 이스틸포유 플랫폼 거래 고객사 중소기업들을 대상으로 플랫폼 상에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철강 구매자금지원 대출(IMPL : Inventory Mortgaged Purchase Loan)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신한은행에서 제공하는 ‘철강 구매자금지원 대출’ 서비스는 구매기업이 이스틸포유에서 구매계약한 철강을 담보로 구매금액의 최대 70%를 90일까지 대출해주는 서비스다. 결제자금은 신한은행의 전자결제 서비스를 통해 자동정산되며 판매기업은 플랫폼에서 결제여부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고, 구매기업은 신한은행과 이스틸포유의 협약을 통해 낮은 금리로 결제자금 대출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신한은행은 그동안 쌓은 공급망 금융 노하우를 활용해 이스틸포유 플랫폼의 디지털 전환 솔루션을 지원할 예정이다.

신한은행은 향후 ‘철강 구매자금지원 대출’ 서비스와 같은 대출연계 결제, 에스크로 등 다양한 서비스를 API로 제공해 공급망 금융 생태계의 디지털 전환과 중소기업들과의 상생을 지원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국내 최대 철강 전자상거래 플랫폼인 이스틸포유와 함께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고객사들에게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B2B 플랫폼에서 BaaS를 통한 새로운 고객가치 경험을 제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4.18 ▼17.96
코스닥 846.51 ▼0.57
코스피200 371.55 ▼2.1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907,000 ▲90,000
비트코인캐시 712,500 ▲500
비트코인골드 52,100 0
이더리움 5,229,000 ▼14,000
이더리움클래식 43,880 ▼200
리플 741 ▼1
이오스 1,199 ▼2
퀀텀 5,390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796,000 ▼52,000
이더리움 5,225,000 ▼15,000
이더리움클래식 43,870 ▼270
메탈 2,704 ▼21
리스크 2,490 ▲7
리플 741 ▼1
에이다 682 ▼2
스팀 390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888,000 ▲150,000
비트코인캐시 711,000 ▲1,000
비트코인골드 52,550 ▲800
이더리움 5,228,000 ▼13,000
이더리움클래식 43,800 ▼230
리플 741 ▼0
퀀텀 5,390 ▲20
이오타 320 ▲2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