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I그룹, 베트남 기업들과 사업 영토 확장 나서

기사입력:2023-10-23 16:02:12
center
박한상 KBI그룹 부회장(앞줄 좌측 두번째)이 지난 17일 베트남 호찌민시 자딘그룹 본사에서 응우엔 찌 쭝(Nguyen Chi Trung) 자딘그룹 회장(앞줄 좌측 첫번째)과 함께 업무협약서에 서명을 하고 있다.(사진=KBI그룹)
[로이슈 최영록 기자]
KBI그룹은 KBI건설, KBI코스모링크 등 계열사의 사업 역량을 모아 베트남에서 사업 영토 확장을 위해 자딘(Gia Dinh)그룹 및 안팟(Anh Phat)그룹과 각각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 공격적인 베트남 사업 진출에 나선다고 23일 밝혔다.

베트남 사업 확대에 속도를 내기위해 박한상 KBI그룹 부회장과 임원진은 지난 17일 호찌민시에 위치한 자딘그룹 본사를 방문하고 ▲환경 ▲신재생 에너지 ▲주택 개발 ▲산업단지 개발 ▲의료 등에 관련 사업에 대해 양사간 협력을 통해 공동으로 발굴하고 진행하기로 협약했다.

1989년에 설립해 2022년 6000억원의 매출을 기록한 자딘그룹은 글로벌 회사인 나이키, 아디다스, 노스페이스 등의 협력사로 수출용 신발 제조 및 가공업으로 시작했으며 이후 사업 확장해 현재 ▲부동산 개발 사업 ▲재생에너지 발전사업 ▲탄소중립 사업 등을 추진 중이다.

또 18일 안팟그룹의 리조트에 방문한 KBI그룹 임원진은 양사간 장기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베트남 내에서 성공 잠재력이 있는 ▲조림 및 목재 ▲석유제품 베트남내 수입판매 ▲산업단지 및 인프라 개발 등에 관련한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2005년에 설립한 안팟그룹은 베트남 전역에서 각종 석유 제품 유통 및 판매와 약 50개의 주유소를 운영하고 산업용수 및 상수도 공급과 생수 사업에 폐수처리 사업까지 진출하고 ▲산업단지 개발 ▲목재 공장 ▲호텔 ▲리조트 ▲관광 사업 ▲물류 유통 사업 등을 영위하며 2022년 1조3000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이번 협약식에서 박한상 KBI그룹 부회장은 “KBI그룹내 계열사와 베트남 기업간의 상호이익을 위해 이번 협약 이후 구체적인 로드맵을 구상 중”이라며 “대한건설협회 경상북도회장으로서 대한민국의 건설업을 베트남에 널리 알리는 기회를 마련하고 국내 건설사와 베트남 기업 간의 공동사업 기회나 기술교류 촉진을 위한 교두보 역할과 한국 건설업체의 우수성을 세계에 널리 알리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53.31 ▼4.48
코스닥 864.07 ▼2.10
코스피200 356.04 ▼0.8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090,000 ▼243,000
비트코인캐시 360,000 ▼2,300
비트코인골드 32,610 ▼140
이더리움 4,028,000 ▼22,000
이더리움클래식 35,600 ▼380
리플 749 ▼5
이오스 1,041 ▼12
퀀텀 4,470 ▼6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369,000 ▼226,000
이더리움 4,051,000 ▼19,000
이더리움클래식 35,750 ▼370
메탈 2,233 ▼26
리스크 1,998 ▲5
리플 753 ▼5
에이다 818 ▼8
스팀 335 ▼6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001,000 ▼256,000
비트코인캐시 358,800 ▼2,800
비트코인골드 32,700 ▼810
이더리움 4,024,000 ▼24,000
이더리움클래식 35,580 ▼280
리플 749 ▼6
퀀텀 4,502 ▲14
이오타 37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