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보, 교통∙환경 소셜벤처 지원사업 ‘교통∙환경챌린지 5기’ 최종 5개팀 선발

기사입력:2023-09-14 10:50:05
center
지난 13일 서울 강남구 DB금융센터에서 DB손해보험 박제광 부사장(오른쪽 6번째)과 한국생산성본부 고영구 부회장(외쪽 6번째) 및 교통환경챌린지 선발기업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사진=DB손해보험
[로이슈 심준보 기자]
DB손해보험(대표 정종표)은 한국생산성본부(회장 안완기)와 교통∙환경 분야의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소셜벤처 창업자 및 예비창업자의 발굴, 육성 및 지원을 위한 사회공헌사업인 ‘교통∙환경챌린지 5기’의 최종 5개팀을 선발했다고 14일 밝혔다.

DB손해보험과 한국생산성본부가 공동 기획하고, 환경부가 후원하는 ‘교통∙환경챌린지’는 교통∙환경 관련 사회이슈에 대해 혁신적인 비즈니스 솔루션을 보유한 소셜벤처를 발굴, 지원 및 육성함으로써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하고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새로운 형태의 지속가능한 사회공헌 사업이다.

해당 사업은 2019년 국내 금융업권에서 처음으로 시도된 사업으로 올해로 5년차를 맞이했다.

2023년에는 교통∙환경챌린지 5기 선발을 위해 지난 7월 3일부터 7월 28일까지 약 4주 동안 참가팀을 모집, 총 109개 소셜벤쳐가 지원하였으며 서류심사와 1차 대면심사 및 PT심사를 거쳐 최종적으로 5개 소셜벤처를 선정했다. 선발 과정에는 DB손해보험과 한국생산성본부, 윤민창의재단, 언더독스가 공동으로 참여하여 참가팀이 제안한 비즈니스 솔루션의 사회문제 해결 가능성 및 사회적 가치 창출 가능성 등을 중점적으로 평가하였다.

최종 선정된 5개 소셜벤처는 ▲화물차 주차장 검색 플랫폼 ‘빅모빌리티’ ▲교통사고 위험 인지력 강화 XR 솔루션 ‘포그’ ▲모듈형 이산화탄소 자원화 시스템 ‘에이랩스’ ▲브랜드를 위한 B2B 중고마켓 솔루션 ‘마들렌메모리’ ▲데이터와 인공지능을 활용한 자동차 자원순환 솔루션 ‘어메스’가 선발됐다.

DB손해보험은 5기에 선발된 소셜벤처의 사업 활성화를 위한 사업지원금과 법무, 세무, 회계, 마케팅, ESG 등 창업 핵심 역량에 대한 1:1 액셀러레이팅을 지원할 예정이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교통환경챌린지를 통해 발굴된 혁신적인 아이디어로 더 나은 사회가 만들어지기를 바라며, 소셜벤처가 주도하는 공정과 상생, 창조와 혁신의 가치가 우리 사회에 새로운 성장동력을 이끌어 낼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53.31 ▼4.48
코스닥 864.07 ▼2.10
코스피200 356.04 ▼0.8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470,000 ▲348,000
비트코인캐시 362,600 ▲4,000
비트코인골드 32,800 ▲170
이더리움 4,059,000 ▲29,000
이더리움클래식 35,940 ▲290
리플 757 ▲8
이오스 1,053 ▲10
퀀텀 4,513 ▲4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670,000 ▲188,000
이더리움 4,071,000 ▲22,000
이더리움클래식 36,060 ▲190
메탈 2,253 ▲26
리스크 2,005 ▼1
리플 759 ▲7
에이다 826 ▲8
스팀 336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438,000 ▲338,000
비트코인캐시 362,800 ▲5,200
비트코인골드 32,700 ▼300
이더리움 4,056,000 ▲32,000
이더리움클래식 35,900 ▲260
리플 757 ▲8
퀀텀 4,502 ▲17
이오타 372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