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 CIP와 ‘재생에너지 활성화 공동개발 협약’ 체결

기사입력:2023-09-06 14:25:36
한양-CIP 재생에너지 공동개발 협약식에서 CIP토마스 위베 폴센 총괄(왼쪽)과 한양 김형일 대표(오른쪽).(사진=한양)

한양-CIP 재생에너지 공동개발 협약식에서 CIP토마스 위베 폴센 총괄(왼쪽)과 한양 김형일 대표(오른쪽).(사진=한양)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최영록 기자]
㈜한양이 세계 최대 그린에너지 개발 및 투자운용사인 CIP(코펜하겐 인프라스트럭쳐 파트너스)와 풍력, 태양광 등 전남지역 재생에너지 활성화를 위한 공동개발에 나선다.

한양은 6일 서울 종로에 위치한 CIP 서울사무소에서 전라남도 지역 재생에너지 활성화를 위한 공동개발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한양 김형일 대표이사(부회장), 박희장 리뉴어블에너지솔루션본부 본부장(부사장), 박기영 전무와 CIP의 토마스 위베 폴센(Thomas Wibe Poulsen) 아시아 태평양 총괄, 요나스 보겔런드(Jonas Bøgelund) 상무 등이 참석했다.

한양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지난 2020년 준공한 해남 솔라시도 태양광발전소를 비롯해 대규모 육상, 수상 태양광 발전소를 안정적으로 건설, 운영해 온데 이어 풍력사업으로 영역을 확장하며 재생에너지 사업 다각화의 기반을 다졌다.
또 전남지역의 풍부한 재생에너지자원을 활용한 발전단지와 인근 산업벨트를 PPA 방식으로 연결하는 ‘솔라시도 재생에너지 허브터미널’을 추진 중으로, 이곳에서 생산된 재생에너지를 최근 산업부, 전남도, 민간기업 7개사 등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추진중인 솔라시도 데이터센터를 비롯한 RE100 이행기업 등에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양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양사가 재생에너지 발전소 건설 및 운영 노하우를 공유함으로써 전남도 내 재생에너지 전력 인프라 구축에 탄력이 붙을 것”이라며 “풍력 발전 공급망 개발과 관련 산업 생태계 육성에 관한 풍부한 경험을 갖춘 CIP와의 적극적인 정보 교환, 기술협력을 통해 사업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44.10 ▼14.32
코스닥 858.96 ▼3.23
코스피200 373.86 ▼2.1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780,000 ▲80,000
비트코인캐시 594,000 0
비트코인골드 36,140 ▲10
이더리움 4,958,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34,050 ▲30
리플 713 ▼4
이오스 872 ▼6
퀀텀 3,886 ▼32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803,000 ▲13,000
이더리움 4,961,000 ▼6,000
이더리움클래식 34,110 ▲50
메탈 1,565 ▼13
리스크 1,492 0
리플 713 ▼4
에이다 569 ▼7
스팀 279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793,000 ▲29,000
비트코인캐시 595,500 ▼500
비트코인골드 36,230 ▲50
이더리움 4,961,0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34,040 ▲40
리플 713 ▼5
퀀텀 3,900 ▲150
이오타 249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