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한국핸드볼연맹과 핸드볼 통합리그 타이틀 스폰서 조인식 진행

기사입력:2023-07-25 15:46:46
조인식에 참석한 송진수 한국핸드볼연맹 부총재 겸 대한핸드볼협회 수석부회장(왼쪽), 문동권 신한카드 사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신한카드

조인식에 참석한 송진수 한국핸드볼연맹 부총재 겸 대한핸드볼협회 수석부회장(왼쪽), 문동권 신한카드 사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신한카드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심준보 기자]
신한카드(사장 문동권)는 한국핸드볼연맹(총재 최태원)과 함께 올해 11월 출범 예정인 핸드볼 통합리그(‘H리그’)의 타이틀 스폰서 조인식을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조인식은 송진수 한국핸드볼연맹 부총재, 문동권 신한카드 사장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을지로 신한카드 본사에서 진행됐다.

신한카드는 이번 협약을 통해 ‘23-’24시즌을 시작으로 ’24-’25시즌까지 ‘H리그’의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해 리그 타이틀 명칭 사용권, 로고 사용권 등 다양한 스폰서십 권리를 갖게 된다. ‘23-’24시즌 ‘H리그’의 공식 명칭은 추후 확정될 예정이다.

신한금융그룹은 올해 6월부터 3년간 대한핸드볼협회 국가대표팀을 후원하고 있으며, 신한카드와 한국핸드볼연맹은 양사 협력을 통해 ‘H리그’가 팬들에게 사랑받는 대표적인 겨울 인기스포츠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상호 노력할 예정이다.

한편 신한카드는 기존 야구, 축구, 배구, 농구 등 프로 스포츠 스폰서십과 더불어 핸드볼 통합리그까지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함으로써 프로리그가 있는 5대 구기 종목의 후원을 진행하게 됐다.

송진수 한국핸드볼연맹 부총재는 “국내 1등 카드사인 신한카드가 ‘H리그’의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한 것에 대해 매우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신한카드의 합류는 새롭게 출발하는 ‘H리그’의 성공적 출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후원의 의미를 밝혔다.
문동권 신한카드 사장은 “오랜 기간 국민들에게 감동을 선사해 온 핸드볼의 통합리그 출범을 축하함과 동시에 첫 번째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통합리그가 잘 정착하고 성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을 통해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4.18 ▼17.96
코스닥 846.51 ▼0.57
코스피200 371.55 ▼2.1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423,000 ▲426,000
비트코인캐시 710,000 ▲2,000
비트코인골드 51,500 ▲150
이더리움 5,209,000 ▲35,000
이더리움클래식 43,750 ▲430
리플 738 ▼2
이오스 1,202 ▲2
퀀텀 5,365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493,000 ▲358,000
이더리움 5,211,000 ▲35,000
이더리움클래식 43,800 ▲390
메탈 2,716 ▲8
리스크 2,479 ▲11
리플 738 ▼3
에이다 679 ▼1
스팀 390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6,371,000 ▲316,000
비트코인캐시 709,500 ▲1,000
비트코인골드 51,700 ▼50
이더리움 5,210,000 ▲30,000
이더리움클래식 43,590 ▲250
리플 738 ▼4
퀀텀 5,365 ▼30
이오타 318 ▼4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