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대우조선해양 품고 ‘8000억 규모’ 해군 최신형 호위함 수주 나서나

기사입력:2023-03-31 18:03:32
[로이슈 최영록 기자] ‘미니 이지스함’으로 알려진 해군의 최신형 호위함 개발사업인 '울산급 배치3(BATCH-Ⅲ)‘의 5·6번함 수주전에 대우조선해양을 인수한 한화그룹이 기존 HD현대그룹 및 현대중공업과 경쟁에 나설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해군의 노후 호위함 및 초계함을 대체하기 위해 추진되는 '울산급 배치3(BATCH-Ⅲ)‘ 사업은 3500t급 호위함 6척 건조를 목표로 한다. 해당 함정은 최대 30노트(시속 55㎞) 속력을 낼 수 있고, 대공방어 능력과 대잠수함 탐지 능력, 중저속 전기 추진 방식과 고속 항해용 가스터빈 추진 엔진을 결합한 하이브리드(복합식) 추진체계도 갖출 예정이다.

해당 사업의 1번함은 2020년 3월 현대중공업이 4000억원에 수주했으며, 2~4번함은 SK오션플랜트가 더 낮은 가격인 3300~3500억원에 맡았다.

업계에서는 현대중공업이 남은 5·6번함 사업을 따내겠다는 의지가 강할 것으로 관측하고 있다. 2~4번함에서 저가 수주에 대한 의혹이 제기됐던 만큼, 방위사업청도 기술평가 점수의 비중을 더 높인 것으로 알려졌다.

일각에서는 그간 해군 특수함 건조경험이 많은 대우조선해양이 한화그룹을 등에 업고 수주전에서 유리한 고지를 선점할 수 있다고 관측하고 있다.

다만 한화그룹과 대우조선해양의 기업결합 심사가 지연되며 변수로 작용할 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해당 심사는 해외국가들의 심사에 비해 정작 한국 공정거래위원회의 심사가 늦어지며 업계 관계자들의 불만이 제기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방위사업청은 지난 15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방산업체 매매 '승인' 의견을 보내며 한화그룹가 대우조선해양의 기업결합에 찬성한 것으로 확인됐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23.02 ▼6.42
코스닥 845.44 ▼0.38
코스피200 355.98 ▼0.9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705,000 ▲150,000
비트코인캐시 732,000 ▲500
비트코인골드 50,650 ▲100
이더리움 4,596,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40,270 ▼10
리플 788 0
이오스 1,208 0
퀀텀 6,145 ▼3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862,000 ▲133,000
이더리움 4,604,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40,340 ▼50
메탈 2,419 ▼6
리스크 2,635 ▼10
리플 789 ▲1
에이다 733 ▼10
스팀 416 ▲4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692,000 ▲178,000
비트코인캐시 732,000 0
비트코인골드 50,100 0
이더리움 4,599,0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40,270 ▲10
리플 788 ▲0
퀀텀 6,180 0
이오타 344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