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이슈] 경동나비엔 청정환기시스템,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BPI) 1위 선정 外

기사입력:2023-03-23 20:57:25
[로이슈 편도욱 기자] 경동나비엔이 2023년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BPI) 청정환기시스템 부문에서 2년 연속 1위로 선정됐다. 경동나비엔은 작년 해당 부문 신설 이후 꾸준히 1위 자리를 지키며, 국내 청정환기 시장 선도자로서의 위상을 입증했다.
경동나비엔 관계자는 "올해로 25회를 맞이한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BPI)는 1999년 국내 최초로 개발된 브랜드 진단 평가로, 산업별 제품 및 서비스의 브랜드파워를 측정하는 제도이다"라고 전했다.

올해 경동나비엔의 ‘나비엔 청정환기시스템’은 동일 제품군 중 가장 높은 수준의 브랜드 인지도와 구입가능성을 기록하며 1위를 달성했다.

경동나비엔은 2006년 환기시장에 진출한 뒤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거듭하며 2019년 ‘나비엔 청정환기시스템’을 선보였다. ‘나비엔 청정환기시스템’은 천장에 매립된 공기통로(덕트)와 디퓨저를 통해 공기청정과 청정환기를 동시에 구현하는 제품이다.

UV-LED가 탑재된 청정 필터시스템으로 초미세먼지는 물론, 폼알데하이드 등의 휘발성 유기화합물과 이산화탄소, 라돈, 바이러스 및 세균 등의 유해물질을 환기를 통해 제거한다. 특히, 일반 공기청정기와 달리 창문을 열지 않고도 환기가 가능하다는 것이 장점이다. 또한, 전열교환기를 통해 밖으로 버려지는 열을 재활용하므로 동절기에는 최대 66.8%, 하절기에는 최대 24.2%까지 냉난방 에너지를 절감할 수 있다.

최근, 미세먼지가 심각해지고 환경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증가하며 청정환기시스템은 실내 공기질 관리 솔루션으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나비엔 청정환기시스템은 작년 10월을 기준으로, 21년 동기 대비 122%의 판매 성장율을 기록했으며, 올해에도 B2B는 물론 B2C 대상 판매가 확대될 것으로 보여 지속적인 성장을 기록할 전망이다. 또한, 제품의 우수한 성능을 인정 받아 2021년 서울시 ‘미세먼지 프리존 쉘터’에도 공급되었으며, 작년 10월 서울 강남구 일대 ‘그린스마트쉼터’ 20개소에 설치되었다.
경동나비엔 김용범 영업마케팅 총괄임원은 “난방과 냉방, 청정환기 등을 통해 고객이 생활하는 모든 공간에 쾌적한 생활환경을 구현하는 「생활환경 가전기업」으로 도약하는 것이 경동나비엔의 목표”라며, “경동나비엔은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앞으로도 청정환기 시장을 이끌어갈 새로운 시스템을 선보일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엠투엔, 당기순이익 51억원… 흑자 전환

엠투엔(대표이사 서홍민)이 2022년 51억원의 당기순이익을 기록했다. 엠투엔은 2021년 580억원의 대규모 당기 순손실을 기록했으나 1년만에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엠투엔은 영업손실이 48억원이 발생했으나 이는 최근 엠투엔이 전기차 부품 제조사 ‘신한전기’와 합병을 앞두고 이른바 ‘빅 배스’(Big Bath)를 단행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빅 배스는 흔히 경영진 또는 지배구조 변경 시기에 후임자가 부실자산 및 비용을 한 회계연도에 대규모로 반영해 위험요인을 일시에 제거하는 회계 기법이다. 엠투엔은 전기차 부품사업을 신규사업으로 추진하면서 빅배스 효과를 더해 ‘어닝 서프라이즈’를 이루겠다는 방침이다.

엠투엔은 지난 2월 1일 신한전기의 지분 100%를 인수했으며, 이에 따라 1분기부터 전기차 부품 사업 실적이 엠투엔의 연결 재무제표 실적에 반영된다. 합병이 예정대로 진행되면 반기 실적에는 전기차 사업의 실적이 엠투엔 자체 사업으로 포함된다.
◆서울, 국제금융경쟁력 10위…2015년 9월 이후 최고

서울시는 도시 금융경쟁력을 측정한 '국제금융센터지수'(GFCI) 평가에서 전 세계 130개 도시 중 10위를 기록했다고 23일 밝혔다.

2015년 9월 6위에 오른 이후 7년 6개월 만에 10위권에 재진입했다. 베이징(13위), 파리(14위), 도쿄(21위) 등 주요 도시를 제쳤다.

작년 9월 평가 결과(11위)와 비교하면 1계단 상승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591.86 ▼42.84
코스닥 841.91 ▼13.74
코스피200 352.58 ▼6.4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576,000 ▲129,000
비트코인캐시 698,000 ▲3,000
비트코인골드 48,780 ▼160
이더리움 4,472,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38,440 ▲50
리플 750 ▲10
이오스 1,151 ▲2
퀀텀 5,925 ▲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669,000 ▲113,000
이더리움 4,478,000 ▲2,000
이더리움클래식 38,410 ▼40
메탈 2,424 ▼11
리스크 2,587 ▲51
리플 751 ▲10
에이다 702 ▲2
스팀 384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486,000 ▲170,000
비트코인캐시 697,500 ▲4,000
비트코인골드 48,600 0
이더리움 4,469,000 ▲4,000
이더리움클래식 38,340 ▼40
리플 749 ▲10
퀀텀 5,920 ▼50
이오타 334 ▲3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