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단신] SK에코플랜트,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와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 추진

기사입력:2023-03-23 17:49:45
지난 22일 인천 서구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본관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이대혁 SK에코플랜트 글로벌에코BU 대표(왼쪽), 이규성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사장직무대행(오른쪽)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SK에코플랜트)

지난 22일 인천 서구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본관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이대혁 SK에코플랜트 글로벌에코BU 대표(왼쪽), 이규성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사장직무대행(오른쪽)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SK에코플랜트)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최영록 기자] SK에코플랜트가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와 함께 남아메리카와 동남아시아에서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 개발에 나선다.
SK에코플랜트는 지난 22일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와 ‘기후변화 공동대응을 위한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 협력’에 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은 기술지원, 투자, 시설설치 등을 통해 국외에서 온실가스를 감축하고, 해당 감축실적 중 일부를 국내로 이전하는 사업이며,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는 환경부 산하 폐기물 처리∙자원화 운영 전문기관이자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 전담기관이다.

이날 협약에 따라 양사는 해외 매립장의 매립가스를 활용한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을 추진하는 데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양사는 먼저 매립가스 포집사업에 집중할 예정이다. 폐기물 매립장에서 대기로 방출되던 매립가스를 포집 후 소각∙발전해 메탄(CH4)을 감축하는 사업이다.

SK에코플랜트에 따르면 폐기물 분해 시 발생하는 매립가스에는 이산화탄소 대비 지구온난화지수(GWP, Global Warming Potential)가 25배 높은 메탄이 약 55%를 차지하고 있어, 매립가스를 포집해 소각하거나 발전연료로 활용할 경우 많은 온실가스 감축실적을 확보할 수 있다.
1차 개발 대상지역은 볼리비아, 페루 등 남미 지역으로, 다량의 매립가스 포집이 가능할 것으로 예측된다. 남미는 대체로 강우량이 적고 기온이 높으며, 매립장 내 유기물 매립 비중이 높아 매립가스 발생량이 많다. 기존 매립지 가스전을 발굴해 매립가스 포집 시설을 설치하면 바로 사업화가 가능하다.

아울러 양사는 베트남,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태국 등 동남아 국가로도 사업을 확장할 예정이다.

SK에코플랜트 관계자는 “동남아의 경우 많은 강우량으로 인해 침출수가 많아 혐기성 소화가 어려워 매립가스 포집에 어려움이 있다”며 “그래서 기존 매립지의 위생화 전환 작업을 통해 개선 이후 매립가스 포집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대혁 SK에코플랜트 글로벌에코BU 대표는 “대한민국은 유엔기후변화협약에 따라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량을 2018년 대비 40% 감축해야 하며, SK그룹은 2030년까지 전 세계 탄소감축 목표량(210억톤)의 약 1%인 2억톤 감축에 기여하겠다는 목표를 설정한 상황”이라며 “국가 및 SK그룹의 온실가스 감축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온실가스 국제감축사업에 지속 투자해 탄소배출 감축량 목표를 달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591.86 ▼42.84
코스닥 841.91 ▼13.74
코스피200 352.58 ▼6.4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633,000 ▲271,000
비트코인캐시 696,500 ▼2,000
비트코인골드 49,050 ▼40
이더리움 4,466,0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38,360 ▲30
리플 748 ▲7
이오스 1,150 ▼3
퀀텀 5,895 ▼7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782,000 ▲281,000
이더리움 4,477,000 0
이더리움클래식 38,410 ▲20
메탈 2,407 ▼19
리스크 2,542 ▼9
리플 750 ▲8
에이다 699 ▼4
스팀 383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527,000 ▲241,000
비트코인캐시 696,000 ▼2,000
비트코인골드 48,600 0
이더리움 4,464,000 ▼1,000
이더리움클래식 38,310 0
리플 748 ▲7
퀀텀 5,885 ▼50
이오타 336 ▲5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