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위아, 경력사원 대규모 채용 실시..."모빌리티 사업 강화"

기사입력:2023-03-02 21:35:40
center
[로이슈 전여송 기자]

현대위아가 미래 모빌리티 부품 사업 강화를 위해 대규모 경력 직원 채용에 나선다. 현대위아는 오는 19일까지 연구개발 경력직 채용을 대규모로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경력 채용을 통해 미래 모빌리티 부품 사업을 한층 강화해 나간다는 목표다.

현대위아는 ▲차량부품 ▲RnA(로봇 및 자율주행) ▲방위산업 ▲안전 ▲구매 등의 분야에서 채용을 진행한다. 지원자는 서류 전형과 인성검사 및 면접전형을 거쳐 입사하게 된다.

현대위아는 이번 채용 대다수를 신사업 분야에서 뽑는다. 우선 ‘통합 열관리 시스템’과 ‘전동화 제어’ 분야의 인재를 확보해 미래 모빌리티 부품 시장의 주도권을 확보해 나간다는 목표다. 현대위아는 실제 오는 4월 열관리 시스템의 냉각수 모듈의 양산을 앞두고 있고, 2025년까지 통합 열관리 시스템의 양산을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위아는 전동화 구동 시스템 개발 및 전장부품 개발을 위한 인재 확보에도 선제적으로 나선다. 이들은 전동화 구동 시스템인 전동화 액슬(eTVTC), 블록코일 모터 등 차세대 구동 부품과 전장부품의 소프트웨어(SW) 등을 개발하게 된다. 현대위아는 4륜구동(4WD)의 완성형으로 불리는 eTVTC의 경우 현재 차량 시험을 마치고 양산 개발을 진행 중이다.

블록코일 모터 또한 지난해 한양대와 ‘현대위아 i-Motor Lab’을 설립, 차세대 모터를 개발 중에 있다. 이 모터는 로봇을 비롯해 향후 자동차와 도심 항공 모빌리티(UAM) 등으로 확장 적용해 나갈 계획이다.

현대위아는 로봇과 자율주행을 기반으로 한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개발을 위한 인재도 대거 채용한다. 이들은 물류 및 자율주행 로봇 개발을 비롯해 로봇의 관제와 SW 개발을 담당한다. 최근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방위산업 분야의 채용 또한 대규모로 진행한다고 전했다.

현대위아 관계자는 “급변하는 미래 모빌리티 시장 대응을 위해 연구 개발 인력을 대거 충원하게 됐다”며 “우수 인재들이 현대위아를 찾고, 현대위아에서 발전할 수 있도록 회사 역시 최선의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67.70 ▲3.43
코스닥 868.57 ▼1.54
코스피200 358.57 ▲0.90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250,000 ▼9,000
비트코인캐시 370,400 ▲300
비트코인골드 33,250 ▲90
이더리움 4,270,000 ▲8,000
이더리움클래식 37,380 ▲220
리플 749 ▼1
이오스 1,098 ▼2
퀀텀 4,693 ▲17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289,000 ▼61,000
이더리움 4,270,000 ▲2,000
이더리움클래식 37,380 ▲130
메탈 2,228 ▼16
리스크 1,873 ▼2
리플 750 ▼2
에이다 809 ▼3
스팀 346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250,000 ▼15,000
비트코인캐시 369,800 ▼900
비트코인골드 33,210 ▲980
이더리움 4,269,000 ▲8,000
이더리움클래식 37,360 ▲220
리플 749 ▼1
퀀텀 4,703 0
이오타 37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