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셔레스트, 전사 임직원 80% 이상 자금세탁방지(AML) 핵심요원 자격 보유

기사입력:2022-07-12 10:20:35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가상자산 거래소 캐셔레스트(Cashierest) 운영사 뉴링크(대표 박원준, 이하 캐셔레스트) 전사 임직원 모두가 자금세탁방지(AML) 및 테러자금조달 방지에 대한 전반적인 지식을 갖추고 AML 시스템 운영에 대한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한국금융연수원에서 주관하는 ‘자금세탁방지 핵심요원(기초)’ 교육 연수 과정을 필수적으로 이수하고 그중 80% 이상이 자격을 취득했다고 11일 밝혔다.

캐셔레스트는 이번 교육 연수 프로그램을 통해 자금세탁방지 제도의 개념과 목적, 체계, 필요성 등에 대한 기본 지식을 바탕으로 AML시스템 운영에 대한 이해도를 제고하고 자금세탁행위 및 공중협박자금조달행위 등을 효율적으로 방지할 방침이다.

특히 전체 임직원의 80% 이상이 고득점을 획득해 자금세탁방지 핵심요원 자격증을 취득하였으며, 자금세탁방지 업무 위반 시 금융사고가 크게 발생할 수 있는 점을 감안하여 교육 대상을 경영진까지 확대했다.

이에 법과 규정을 준수해 건전하고 신뢰성있는 경영활동을 수행하기 위해 대표이사를 포함한 경영진 등은 ‘경영진이 알아야 할 자금세탁방지 핵심포인트’, ‘AML/CFT 검사기법 및 지적사례’ 등 다양한 AML 교육을 수료했다.

캐셔레스트는 이번 교육을 토대로 임직원들이 자금세탁방지(AML) 제도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도록 매해 정기적인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며 직무별 차등화된 교육을 신설해 임직원의 준법의식(Compliance Awareness) 재정립 및 업무 전문성을 지속 강화할 계획이다.

박원준 캐셔레스트 대표는 “자금세탁방지 및 공중협박자금조달금지에 관한 업무규정 및 지침에 따라 자금세탁방지 관련 지속적인 학습을 기반으로 자금세탁방지 위규 상황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실무 역량을 계속해서 향상시켜 나갈 것”이라며 “내부적으로 자금세탁방지 전문인력 충원 및 시스템 고도화 작업을 통해 자금세탁방지를 위한 국내외 기준 이행 수준을 맞추기 위해 총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캐셔레스트는 지난 2019년부터 현재까지 정보통신망법 개정안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만일에 있을 투자자 피해를 적극 대비하기 위해 ‘개인정보 손해배상 보장제도’를 도입한 바 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155.49 ▼15.44
코스닥 672.65 ▼2.42
코스피200 281.36 ▼1.29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7,833,000 ▼42,000
비트코인캐시 168,700 ▼200
비트코인골드 29,530 ▲110
이더리움 1,896,000 ▲2,000
이더리움클래식 39,570 ▼120
리플 685 ▼8
이오스 1,731 ▼11
퀀텀 4,067 ▼28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7,809,000 ▼38,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7,820,000 ▼50,000
비트코인캐시 168,500 ▼300
비트코인골드 29,160 0
이더리움 1,892,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39,540 ▼160
리플 685 ▼6
퀀텀 4,087 ▼6
이오타 426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