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부서, 응급실서 치료불만 방화 60대… 화상 치료중

기사입력:2022-06-25 10:00:54
center
(사진=부산소방재난본부, 부산경찰청)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서부경찰서 형사과는 처에 대한 병원치료과정에서 불만을 품고 휘발유를 응급실 바닥과 몸에 뿌려 방화한 A씨(60대·남)를 현주건조물방화 혐의로 입건했다.

6월 24일 오후 9시 50분경 부산대병원 응급실에서 A씨의 처가(60대) 술에 취한 채 제초제 음독시도를 해 병원에 왔으나 치료과정에서 불만은 품은 A씨가 화가난다는 이유로 휘발유(생수병 2L)를 바닥과 자신의 몸에 뿌리고 라이터로 불은 붙여 A씨는 2~3도 화상을 입어 치료중이다.

병원관계자가 즉시 제지했고 중부소방서 소방대(안전센터)가 출동해 불을 끄면서 큰 사고로 이어지지는 않았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527.94 ▲4.16
코스닥 831.63 ▼0.52
코스피200 330.67 ▲0.75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2,640,000 ▲35,000
비트코인캐시 190,300 ▲800
비트코인골드 40,990 ▲60
이더리움 2,641,000 ▲7,000
이더리움클래식 57,250 ▲400
리플 508 ▼0
이오스 1,770 ▲2
퀀텀 5,645 ▲3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2,654,000 ▲54,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2,644,000 ▲34,000
비트코인캐시 190,600 ▲900
비트코인골드 41,890 0
이더리움 2,640,000 ▲6,000
이더리움클래식 56,480 ▲320
리플 507 ▼1
퀀텀 5,635 ▲35
이오타 476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