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호, 2018년 이후 살인, 강도, 폭력 등 외국인 중대범죄 총 4만3230건 발생

기사입력:2021-10-13 13:28:42
center
(제공=박재호의원실)
[로이슈 전용모 기자]
코로나19 사태 발생 이후 외국인에 의한 살인, 강도 등 5대 중대범죄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박재호(부산남구을)의원이 경찰청에서 제출 받은 ‘2018년 이후 전국 경찰청별 외국인 5대 중대범죄 발생현황’ 자료에 따르면 살인사건은 총 265건, 강도 240건, 폭력 2만9492건,절도 1만799건, 강간추행 2,434건 등 총 4만3230건이 발생했다고 13일 밝혔다.

2018년 85건이었던 살인 사건은 2021년 6월까지 17건만 발생해 절반 이하로 줄었다. 강도사건의 경우 2019년에 최고 85건이었으나, 올해는 6월까지 29건에 그쳤다. 가장 많이 발생하는 외국인에 의한 폭력사건은 2019년 9,141건이나 올해는 3,040에 불과했다.

외국인 중대범죄가 가장 많이 일어나는 곳은 서울과 경기남부인 것으로 나왔다. 살인사건의 경우 서울과 경기남부가 전체 살인사건의 48.6%인 129건이 발생했고, 폭력사건의 66.7%인 1만9683건이 서울과 경기도 전역에서 일어났다.

박재호 의원은 “이는 외국인의 국내 입국 규모가 급감한 것이 원인인 것 같다”며 “코로나 이후 국민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만큼 위드코로나 이후에도 범죄 감소가 지속될 수 있도록 경찰의 노력이 더 필요하다”고 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025.49 ▼23.59
코스닥 1,008.95 ▼2.81
코스피200 395.48 ▼3.59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2,684,000 ▲177,000
비트코인캐시 694,000 ▼18,500
비트코인골드 75,300 ▼1,850
이더리움 4,968,000 ▼45,000
이더리움클래식 61,250 ▼2,050
리플 1,267 ▼43
라이트코인 225,500 ▼5,500
이오스 5,255 ▼22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2,634,000 ▲51,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2,756,000 ▲208,000
비트코인캐시 692,500 ▼21,000
비트코인골드 75,000 ▼2,700
이더리움 4,968,000 ▼47,000
이더리움클래식 60,450 ▼2,800
리플 1,267 ▼43
퀀텀 14,790 ▼370
라이트코인 225,800 ▼5,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