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혁 의원, 감염병 발생시 노선 폐지 유예 ‘항공사업법’ 개정안 발의

기사입력:2021-04-19 15:47:42
center
인천공항(자료사진=연합뉴스)
[로이슈 안재민 기자]

박상혁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김포시을)은 코로나19 등 감염병, 천재지변 발생 시 항공 노선의 폐지를 유예할 수 있도록 하는 ‘항공사업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발의했다고 밝혔다.

박상혁 의원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코로나19가 발생한 지난해 초 이후 국내선 24개, 국제선 254개 등 총 278개 노선이 운항 중단으로 폐지됐다

현행법상 일정 기간을 넘겨 운항이 재개되지 않으면 노선을 폐지해야 하는데 코로나19와 같은 특수 재난 상황에서도 이를 유예할 수 있는 규정이 없다.

노선이 폐지되면 항공사들은 교민 수송 등 긴급한 필요가 있을 경우에만 부정기 운항이 가능하며 이외 정상적 영업 활동은 불가능하다.

국토부에서 재허가를 받기 전까지 항공권을 팔거나 얼리버드 항공권 예약을 받을 수도 없다.

재허가 절차는 노선별 인지세를 내고 안전운항체계변경 검사를 받아야 하는데 5일 가량이 걸린다.

현행법은 슬롯(시간당 운항 횟수)과 운수권(횟수 내에서 항공기를 운항할 수 있는 권리)에 대해서는 자연재해·감염병·천재지변·전쟁 등에 한해 회수를 유예하고 있지만 노선은 별도 회수 유예 규정을 두고 있지 않다. 슬롯과 운수권이 있어도 노선 없이는 항공을 띄울 수 없다.

개정안이 통과되면 천재지변·감염병·전쟁·내란 등 국내외 위난상황으로 인해 운항 재개가 불가능할 경우 노선 폐지를 유예할 수 있도록 해 비효율성을 최소화하고 항공 수요 회복에 적기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안재민 로이슈 기자 newsahn@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173.05 ▲38.53
코스닥 969.10 ▲6.60
코스피200 423.09 ▲4.8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2,921,000 ▼653,000
비트코인캐시 1,343,000 ▼27,000
비트코인골드 108,500 ▼200
이더리움 4,164,000 ▼73,000
이더리움클래식 109,700 ▼1,700
리플 1,955 ▼45
라이트코인 361,200 ▼8,100
이오스 11,450 ▼2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3,187,000 ▼399,000
에이다 2,610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2,952,000 ▼569,000
비트코인캐시 1,341,000 ▼28,000
비트코인골드 107,300 ▼2,700
이더리움 4,166,000 ▼71,000
이더리움클래식 109,150 ▼1,950
리플 1,954 ▼46
퀀텀 21,820 ▼380
라이트코인 361,000 ▼7,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