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tvN ‘바퀴 달린 집2’에 콜로라도 협찬

기사입력:2021-04-16 15:12:05
center
콜로라도.(사진=쉐보레)
[로이슈 최영록 기자]
쉐보레가 최근 방영되기 시작한 tvN 예능 ‘바퀴 달린 집2’에 픽업트럭 ‘콜로라도(Colorado)’를 협찬하며 업그레이드된 아웃도어 라이프스타일을 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바달집’은 일반 캠핑 카라반보다 사이즈가 크고 무거운 트레일러 하우스(Trailer House)를 타고 자연 속에 머물며 캠핑과 집들이를 함께하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야외 생활에 대한 대리 만족과 힐링감을 전하며 최고 시청률 6.1%를 기록한 바 있다.

이번에도 평균 시청률 4.4%, 최고 시청률 6.3%를 기록하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 속에 첫 회를 시작한 ‘바달집2’는 한층 완벽하고 널찍해진 스케일로 돌아왔다.

이번 출연진들의 보금자리에는 온돌바닥과 히터가 새롭게 완비됐으며, 더욱 넓어진 침실과 커진 창문도 달렸다. 쉐보레 콜로라도는 이렇듯 더 크고 무거워진 트레일러 하우스를 3.2톤에 달하는 강력한 견인력으로 거뜬히 이끌며 뛰어난 퍼포먼스를 자랑했다.

쉐보레 관계자는 “콜로라도에는 ‘바달집’과 같은 대형 트레일러 하우스를 견인할 때에나 무거운 짐을 적재한 상태에서도 최적화된 변속패턴으로 보다 안정적이고 부드러운 주행을 돕는 토우/홀 모드는 물론 스웨이 콘트롤 기능이 포함된 스테빌리트랙 차체 자세 제어 시스템이 탑재돼 고속주행 시 발생할 수 있는 트레일러의 스웨이 현상을 방지한다”며 “콜로라도 Extreme 4WD 모델부터 기본 적용된 통합형 트레일러 브레이크 시스템은 견인할 트레일러 무게에 따라 브레이크의 답력을 운전자가 직접 설정할 수 있게 하는 첨단 트레일러링 기술로 트레일러 견인시 보다 안정적인 차량 주행을 돕는다”고 설명했다.

한편 콜로라도의 가솔린 3.6리터 V6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가 뿜어내는 최고출력 312마력 최대토크 38kg.m의 힘을 자랑한다. 또 전자식 오토트랙 액티브 4×4 시스템은 4륜 및 2륜 구동 방식을 운전자가 선택하는 파트타임 4WD 시스템을 지원한다. 노면 상황에 따라 2H/4H/4L/AUTO 주행 모드를 선택할 수 있으며 빙판, 눈길 주행시에는 4H 모드를, 험로 주행시에는 4L 모드를 선택하는 등 험지에서도 강력한 주행력을 보여준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134.52 ▼18.80
코스닥 962.50 ▼4.22
코스피200 418.27 ▼1.90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3,919,000 ▼1,135,000
비트코인캐시 1,317,000 ▼53,000
비트코인골드 104,500 ▼4,900
이더리움 4,042,000 ▼194,000
이더리움클래식 109,400 ▼5,900
리플 1,847 ▼35
라이트코인 348,200 ▼10,200
이오스 11,220 ▼3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3,944,000 ▼1,152,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3,749,000 ▼1,218,000
비트코인캐시 1,314,000 ▼49,000
비트코인골드 104,300 ▲1,200
이더리움 4,036,000 ▼188,000
이더리움클래식 109,000 ▼3,750
리플 1,844 ▼32
퀀텀 21,310 ▼660
라이트코인 347,200 ▼10,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