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목동병원, '동물실험실' 리모델링 확장 개소

기사입력:2021-03-31 22:30:27
center
[로이슈 전여송 기자]

이대목동병원은 이화첨단융복합 메디클러스터(MediCluster)의 핵심인 ‘최첨단 동물실험실’을 전면 리모델링 후 확장 개소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대목동병원은 지난해 9월부터 총 3개월간, 15억원을 투여해 총 515㎡(155평) 규모의 동물실험실 전체를 리모델링했다.

구체 공사실적을 보면 우선 고압스팀멸균기, 랙워셔, 마취기, 환자모니터 감시 장치, 패스룸, 패스박스 등 기존 장비가 전체 교체됐고, 공조기를 증설해 청정구역과 일반구역의 교차 오염을 방지했다. 자동제어시스템 도입으로 온·습도 및 차압 제어가 가능해졌고, 실험실 전체 바닥을 에폭시로 교체했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대동물 사육실을 구성해 개, 돼지 등을 이용한 실험도 가능해졌다. 나득채 동물실험실장은 “임상 의료 현장의 니즈(needs)를 반영해 기초, 중개연구가 가능한 최신형 시스템을 모두 갖췄다”고 밝혔다.

실험실 이용주체도 확대했다. 이전 동물실험실은 의료원 내 교직원 및 연구원이 주로 이용했지만 앞으로는 의료원 내 중소 및 벤처기업도 실험실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이대목동병원 산학협력관에는 아이큐어비앤피 등 11개의 벤처 기업이 입주해 공동 연구를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동물실험실은 이들 기업들이 실험기술 지원이 필요할 경우 투여, 채혈, 마취 등 실험기술 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실험실이 안정화 되면 맞춤 동물 질환 모델 서비스도 제공할 방침이다.

이향운 이대목동병원 융합의학연구원장은 "동물실험실에서 도출된 글로벌 수준의 연구 개발 성과를 통해, 이화첨단융복합 메디클러스터가 보건의료 패러다임과 바이오헬스산업의 변화를 주도하고, 글로벌 헬스케어 및 보건의료산업의 국제적인 허브로 도약하는 목표에 한 걸음 더 가까워질 것"이라고 말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197.20 ▲18.46
코스닥 978.30 ▲8.31
코스피200 428.56 ▲1.9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300,000 ▲378,000
비트코인캐시 1,669,000 ▲10,000
비트코인골드 156,000 ▲900
이더리움 4,825,000 ▲48,000
이더리움클래식 145,000 ▼300
리플 1,878 ▲6
라이트코인 445,600 ▲2,100
이오스 12,220 ▼6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599,000 ▲365,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340,000 ▲362,000
비트코인캐시 1,667,500 ▲6,500
비트코인골드 148,800 ▼650
이더리움 4,824,000 ▲47,000
이더리움클래식 144,900 ▼500
리플 1,878 ▲8
퀀텀 32,550 ▲410
라이트코인 445,300 ▲1,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