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안암병원 박종훈 원장, ‘메디컬 코리아 2021’서 국무총리표창 수상

기사입력:2021-03-18 23:07:12
center
[로이슈 전여송 기자]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은 본원 박종훈 원장이 18일 서울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된 ‘Medical Korea 2021 제11회 글로벌 헬스케어 & 의료관광 콘퍼런스’ 유공 포상 시상식에서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Medical Korea 2021 제11회 글로벌 헬스케어 & 의료관광 콘퍼런스는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주관으로 진행됐으며 한국 의료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고, 의료 해외 진출 및 외국인 환자 유치 분야의 유공자를 선정해 표창했다.

박종훈 원장은 외국인 의료인 연수 및 개발도상국 나눔의료를 실천하고 지속적 국제 마케팅의 결과로 24개 글로벌 보험사, 11개 해외 정부기관 계약 체결을 통해 적극적 홍보 진행으로 외국인환자 유치 활성화 및 인지도 제고에 기여한 바를 인정 받았다.

박종훈 원장이 이끌고 있는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은 세계속의 대한민국 대표 의료기관으로서 각국에서 의료홍보회 및 봉사활동 등을 통해 한국의 우수한 의료로 인술을 전하며 해외 환자 유치와 대한민국의 의료브랜드 인지도 제고 및 국가와 사회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은 2009년 국제진료센터를 설립한 이래 연간 1만여명 이상의 외국인 환자가 방문하고 있으며 세계 곳곳의 중증질환환자들이 찾는 중증치료의 국제적 허브로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전했다.

자국에서는 더이상 치료방법이 없어 마지막 희망으로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을 찾는 해외환자들은 주로 몽골, 러시아, 카자흐스탄, 아랍지역 환자들을 비롯하여 중국이나 동남아 지역 등에서 암치료, 심혈관계질환, 장기이식 등이 필요한 중증질환환자들이 찾아온다. 또한 의료 선진국이라 하는 미국이나 유럽 쪽에서도 현지 의료인의 추천을 통해 안암병원의 세계적인 의료서비스를 받기 위해 찾아오기도 한다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또한 신규 지역에서도 환자를 유치하고 한국의 우수한 의술을 전수하는 등 전 세계 의료혜택수준을 향상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세계 곳곳을 방문해 한국의료의 우수성을 알리고 환자들에게 최상의 의료로서 희망을 전하며 의료 한류의 주역으로서 활약하고 있다.

박종훈 원장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의료기관으로서 사명감을 가지고, 세계 최고수준인 한국 의료의 우수성을 알리고자 한다”며 “의술 뿐 아니라 철저한 안전을 기반으로 한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세계인이 신뢰하는 병원이 되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153.32 ▲31.21
코스닥 966.72 ▲14.95
코스피200 420.17 ▲4.10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9,827,000 ▼471,000
비트코인캐시 1,531,000 ▼13,000
비트코인골드 120,500 ▼2,100
이더리움 4,621,000 ▼56,000
이더리움클래식 121,900 ▼2,100
리플 1,894 ▼17
라이트코인 387,200 ▼3,800
이오스 13,180 ▼22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9,840,000 ▼530,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9,848,000 ▼407,000
비트코인캐시 1,531,000 ▼10,000
비트코인골드 121,700 ▼1,300
이더리움 4,618,000 ▼54,000
이더리움클래식 121,900 ▼2,100
리플 1,894 ▼14
퀀텀 25,600 ▼550
라이트코인 387,400 ▼3,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