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맥스, 신작 SLG '삼국지 제후전' 첫 대규모 업데이트

기사입력:2020-07-06 09:34:37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조이맥스는 <삼국지 제후전>이 공식 출시 30일을 앞두고 첫 대규모 콘텐츠 업데이트를 진행한다고 금일(6일) 밝혔다. 회사 측은 전략 게임 이용자들이 가장 기대하는 집결 전쟁의 묘미를 극대화한 대규모 업데이트로 한층 더 긴장감 있는 전쟁 플레이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최초로 공개되는 콘텐츠는 군단 단위 집결 PVE 콘텐츠인 ‘반란군의 난’과 보스 레이드(RAID) 타입의 ‘흑산침략’이다. 먼저 '반란군의 난'은 매주 화, 목요일 1시간에 걸쳐 성에 기습 집결 공격을 퍼붓는 대규모 반란군으로부터 군단과 함께 성을 보호하는 수성전 콘텐츠다. 반란군의 기습 집결 공격은 성의 내구도를 약화시킬 수 있으며 이러한 틈에 적국의 공격까지 더해질 경우 자칫 어렵게 점령한 성을 잃을 수도 있다. 군단의 치밀한 순찰 등의 태세 대비와 적극적인 방어전이 필수적인 이유다. 반란군을 격퇴할 경우 참여자 전원에게는 영웅 및 전설 무장, 평장책, 자원 등의 풍성한 보상이 무작위로 지급된다.

매주 월, 수, 금요일 하루 2회 3시간씩 진행되는 ‘흑산침략’은 갑작스럽게 영토를 침범해 횡포를 부리는 흑산적을 군단의 집결 공격으로 몰아내는 일종의 보스 레이드(RAID) 타입의 PVE콘텐츠이다. 참여자들은 정해진 횟수에 한하여 흑산적을 공격할 수 있으며, 일정 수 이상의 흑산적을 토벌하면 흑산 두목과의 한판 진검승부를 펼치게 된다. 제한된 횟수 내에서 승리를 이끌어내야 되기 때문에 군단 차원의 치밀한 전략이 더욱 요구된다. 흑산 두목 토벌에 성공할 경우 참여자 및 군단에 지급되는 보상 역시 두둑하다.

이와 함께 삼국시대의 맹장이자 선망의 대상인 ‘장료’를 뽑기로 획득할 수 있는 깜짝 이벤트 를 비롯해 풍성한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특히 ‘장료’는 통솔 및 무력은 물론 탁월한 능력치를 가진 명장으로 삼국지 팬들의 팬심 공략에 나선다. <삼국지 제후전>의 업데이트 및 이벤트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구글 플레이 스토어, 애플 앱스토어, 원스토어 및 공식 카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338.80 ▲10.78
코스닥 852.96 ▲6.74
코스피200 310.78 ▲1.24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3,761,000 ▲54,000
비트코인캐시 343,100 ▲1,100
비트코인골드 12,260 ▲10
이더리움 467,900 ▲1,200
이더리움클래식 8,335 ▲35
리플 356 ▲3
라이트코인 68,650 ▲150
대시 108,000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3,784,000 ▲62,000
비트코인골드 12,920 ▲1,770
이더리움 468,300 ▲1,450
이더리움클래식 8,775 ▲1,975
리플 357 ▲4
에이다 166 0
퀀텀 3,220 ▲25
네오 14,560 ▲2,67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