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상생 행사 지속

기사입력:2020-06-23 07:54:12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롯데백화점이 코로나 경제 위기 극복과 소비 진작을 위해 산업통상자원부 주최, 한국패션산업협회 주관으로 ‘코리아 패션 마켓’을 진행한다. 6월 26일(금)부터 6월 28일(일)까지 3일간 본점, 잠실점, 노원점, 인천터미널점 총 4개 점포의 행사장에서 인기 패션 브랜드 의류를 최대 80%까지 할인 판매한다.

또한, 행사 기간 중 행사 상품 구매시 금액대별 10% 상품권을 증정하고, L.Pay 결제시 5% LPOINT를 적립해주는 행사도 함께 진행, 최대 15%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롯데백화점은 코로나19로 위축된 경제를 활성화하는데 기여하고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계획 초기 단계부터 한국패션산업협회와 긴밀한 협의를 진행했다. 여성, 남성, 아웃도어, 스포츠 등 상품군의 95개의 패션 브랜드를 선정해 판로 지원과 마진 인하 등을 통해 상생 활동을 펼치고, 고객에게는 더 큰 할인율의 상품과 혜택을 선보여 합리적인 쇼핑 기회를 제공한다.

우선 잠실점은 지하1층과 8층 행사장에서 여성·남성·아웃도어·스포츠 상품군의 다양한 상품을 선보인다. 아웃도어 브랜드는 코오롱스포츠, 블랙야크, K2, 노스페이스 등이 참여하며, 대표 상품은 ‘K2 기능성 반팔 티셔츠 1+1’ 2만9000원(300세트 한)에, ‘몽벨’/’머랠’의 바람막이 재킷을 각 2만9000원/3만9000원이다. 또한 여성의류 브랜드 ‘리본’은 바지·블라우스·재킷을 70~80% 할인된 5만원 ~ 9만원에, ‘캐리스노트’ 니트·티셔츠를 65~80% 할인된 19,000원~39,000원에 할인 판매한다. ‘지오다노’는 최대 60% 할인 판매하며, 반팔티셔츠·트레이닝팬츠·스위밍숏을 8,000원 균일가에 선보인다. 휴가 시즌에 앞서 ‘레노마수영복’은 수영복 1·2·3만원 균일가전을 진행한다.

노원점은 7층 점행사장에서 아웃도어와 여성 의류를 할인 판매한다. ‘노스페이스’의 티셔츠 이월상품 균일가 2만원, 역시즌(겨울시즌) 인기상품 균일가 3만원 등 특가 상품을 선보인다. ‘K’2와 ‘아이더’는 이월상품을 최대70%까지, ‘디스커버리’는 최대 40%까지 할인 판매 한다.

본점 9층 점행사장과 인천터미널점 1층 행사장에서는 여성 패션 상품을 선보인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177.52 ▲5.86
코스닥 1,025.71 ▲3.49
코스피200 427.37 ▲0.6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3,095,000 ▼170,000
비트코인캐시 1,054,000 ▼47,000
비트코인골드 93,850 ▼7,250
이더리움 2,880,000 ▼138,000
이더리움클래식 39,760 ▼2,610
리플 1,430 ▼117
라이트코인 308,900 ▼12,500
이오스 7,140 ▼45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3,670,000 ▼89,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62,926,000 ▼249,000
비트코인캐시 1,047,000 ▼54,500
비트코인골드 150,000 ▼150
이더리움 2,878,000 ▼137,000
이더리움클래식 39,710 ▼2,490
리플 1,454 ▼96
퀀텀 17,170 ▼750
라이트코인 304,500 ▼16,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