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오는 25일까지 수도권 20개점에서 ‘1++(9) 한우 등심’ 판매

기사입력:2020-03-18 08:26:06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롯데마트가 최고급 호텔과 레스토랑에서 주로 맛 볼 수 있었던 한우 최고등급인 1++(9) [투뿔넘버나인] 을 선보인다.

작년 12월 농림축산식품부는 소고기 등급 판정 기준을 완화하고, 등급을 세분화하는 개정안을 발표했다. 마블링을 중심으로 한 등급 체계가 소의 장기 사육을 유도하면서 농가의 생산비 부담을 증가시키고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과거 지방함량이 17% 이상인 경우만 1++등급을 받을 수 있지만, 개정 이후에는 15.6% 이상도 1++ 등급을 받을 수 있도록 기준을 완화했다.

또한, 1++등급을 근내지방도에 따라 7/8/9 넘버링을 부여해 세분화했다. 과거 유통업체에서 한우 1++등급 구매 시 넘버링을 세부적으로 표기하지 않았지만, 변경된 개정안에 따라 한우 1++등급 내에서도 근내지방도에 따라 7/8/9 등급 표기를 해야한다. 가격 또한 7/8과 9는 5~10% 가량 차이가 발생한다.

특히, 1++(9) 등급은 전체 소고기 도축 물량 중 7% 정도만 받을 만큼 희소성이 높은 상품이다.

이에 롯데마트는 지역 한우인 지리산순우한한우, 강원한우 뿐만 아니라 상품기획자가 직접 구매하고 검수하는 직경매를 통해 투뿔넘버나인 한우를 준비했다. 롯데마트는 오는 25일까지 서초점, 잠실점, 서울역점 등 수도권 20개점에서 ‘1++(9)등급 한우 등심(100g)‘ 을 엘포인트(L.point) 회원에게 1만780원에 선보인다.

또한, 서초점, 잠실점 등 9개점에서 350일 이상 곡물비육해 육즙이 풍부하고 마블링이 우수한 (MBS 마블스코어 1~9등급 기준 중 8등급 이상만 선별) ‘청정와규 MBS8+ 윗등심(호주산/100g)’을 엘포인트(L.point) 회원에게 7120원에 판매한다. 한편, 롯데마트는 지난 12월부터 농림부에서 개정한 소고기 등급제를 소비자에게 알리기 위해 관련 안내문을 고지해왔으며, 세부 등급이 라벨에 인쇄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개발했다.

롯데마트 윤지영 축산팀장은 “담백하고 고소한 맛이 우수한 Another Level의 상품으로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며, “최고급 한우를 알찬 가격에 맛 볼 수 있는 기회”라고 강조했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043.87 ▲30.92
코스닥 923.17 ▲9.23
코스피200 414.80 ▲4.89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4,714,000 ▼106,000
비트코인캐시 586,000 ▼3,000
비트코인골드 30,200 ▲190
이더리움 1,693,000 ▼20,000
이더리움클래식 12,360 ▲40
리플 495 ▲3
라이트코인 198,600 ▲100
대시 245,000 ▲6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55,153,000 ▲58,000
비트코인골드 31,100 ▲21,800
이더리움 1,710,500 ▼505,500
이더리움클래식 17,340 ▲10,170
리플 627 ▲127
라이트코인 266,700 ▲214,110
에이다 1,060 ▲10
퀀텀 8,155 ▲4,57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