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릭(VELIC), 일본 주요 벤처캐피털 비대쉬 벤처스 투자 유치

기사입력:2019-04-01 08:28:58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싱가포르 기반 디지털 자산 종합금융플랫폼 벨릭(VELIC)이 일본 주요 벤처캐피털 비대쉬 벤처스(B Dash Ventures, 대표 와타나베 히로유키)가 운용하는 펀드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로 비대쉬 벤처스는 벨릭의 블록체인 금융 생태계 확장을 적극 지원하며, 와타나베 히로유키 비대쉬 벤처스 대표가 벨릭의 어드바이저로 합류할 계획이다.

지난 1월 벨릭은 블록체인 전문 액셀러레이터 디블락(대표 오현석)과 국내 대표 블록체인 프로젝트 아이콘(ICON)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한 바 있다. 벨릭은 이번 비대쉬 벤처스 투자 유치를 계기로 블록체인 금융 생태계 확장을 위한 해외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벨릭은 블록체인 기술과 금융서비스의 결합을 통해, 일반투자자 및 전문 투자자를 위한 새로운 금융환경을 구축해나가는 ‘블록체인 기반 금융 프로젝트’다. 또한, 투명한 거래 과정과 더불어 벨릭의 블록체인 금융 생태계 속 모든 참여자가 기여한 만큼 보상을 받는 시스템으로, 건전한 금융 생태계를 만드는 것이 목표다. 벨릭은 특화된 보안 솔루션을 갖춘 디지털 안전금고 볼트를 포함해 거래소, 대출, 투자상품 등 다양한 디지털 자산관리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비대쉬 벤처스는 유망 스타트업 및 유력 벤처기업에 투자를 단행하며, 차세대 유력 인터넷 기업 배출에 힘쓰고 있다. 시드투자를 포함한 얼리 스테이지, 후기 단계까지 폭넓은 투자 범위의 스타트업에 출자하고 있다. 또한, 일본 대형 통신사업자, 인터넷 기업 및 금융기관 등으로부터 출자를 받아 여러 펀드를 운영하고 있다.

와타나베 히로유키 비대쉬 벤처스 대표는 “블록체인 시장의 성장 잠재력에 더해, 벨릭이 보유한 블록체인 기반 금융플랫폼의 기술역량을 높이 평가한다”며, “이번 투자를 계기로 벨릭 어드바이저로 합류하게 되어 기쁘며, 비대쉬 벤처스가 벨릭과 함께 블록체인 금융 생태계의 경계를 더욱 넓혀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독자적인 금융 전문인력으로 구성된 벨릭은 2018년 싱가포르에 법인을 설립한 후 플랫폼 개발과 사업개발을 함께 진행해 왔으며, 지난 25일 거래소 오픈을 시작으로 글로벌 무대에 첫발을 내디뎠다. 아울러 벨릭은 거래소를 통한 새로운 암호화폐 판매 방식인 IAO (Initial Auction Offering)를 통해 벨릭 자체 금융 토큰인 벨트 오는 4월 6일 판매 예정이며, 현재 사전가입과 KYC를 진행하고 있다.

편도욱 기자 toy1000@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305.42 ▼27.22
코스닥 729.48 ▼15.96
코스피200 304.02 ▼3.1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5,286,000 ▼58,000
비트코인캐시 136,000 ▲300
비트코인골드 20,150 0
이더리움 1,395,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19,220 ▼30
리플 417 ▲1
이오스 1,220 ▼4
퀀텀 3,672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5,315,000 ▼16,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5,314,000 ▼39,000
비트코인캐시 136,200 ▼100
비트코인골드 19,320 0
이더리움 1,395,000 ▼4,000
이더리움클래식 19,240 0
리플 416 ▼0
퀀텀 3,670 0
이오타 35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