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어린이 골절, 봄철 야외활동 안전하게!

기사입력:2024-04-23 10:25:56
대동병원 관절센터 이지민 소장(정형외과 전문의).

대동병원 관절센터 이지민 소장(정형외과 전문의).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전용모 기자] 한국소비자원(원장 윤수현)이 발표한 「소비자 위해정보 동향 및 통계 분석집」에 따르면 영유아(침대 13.8%), 어린이(어린이 자전거 8.1%), 청소년(일반 자전거 9.3%), 청년(전동휠 6.2%), 성인(석재 또는 타일 바닥재 4.5%), 고령자(석재 또는 타일 바닥재 15.9%) 등 생애 주기별 위해 다발 품목에서 차이가 있으나 주요 위해 원인으로 영유아 추락을 제외하면 모든 연령대에서 미끄러짐, 넘어짐이 큰 비중을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소아청소년에서 자전거, 킥보드, 전동휠 등의 비율이 높아 요즘처럼 완연한 봄 날씨로 야외활동이 증가하기 시작하는 때에 특히 주의가 필요하다.

단순 타박상에 그치면 다행이나 골절의 주요 원인이 미끄러짐, 넘어짐이며 성장기에 있는 소아청소년의 경우 골절의 양상이나 치료 과정 및 예후가 성인과 다르다.

.

소아청소년의 뼈는 성인과 달리 많은 부분이 연골인 상태로 외부 충격에 탄력성이 커 완전 골절 이외에도 휘거나 불완전 골절로 이어질 수 있다.

팔이나 다리 등 관절과 가까운 부위인 골단 주변은 뼈가 성장하는 부위로 골단판 또는 골성장판이라고 불리는데 성인의 단단한 뼈조직보다 외부 충격에 약해 소아청소년의 골절 중 약 15%를 차지하며 심한 경우 뼈 성장이 멈추거나 뒤틀리는 등 성장 장애 및 변형으로 이어질 수 있다.
성장기인 만큼 어릴수록 치유 속도가 빠른 편이나 왕성한 재성형력은 뼈가 정확한 위치가 아닌 곳에서도 붙을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초기에 진단이 제대로 이루어져 올바른 골유합으로 이어져야 성장 장애 및 변형을 예방할 수 있는 만큼 정형외과 전문의의 정확한 진단과 치료방법 설정이 매우 중요하다.

넘어지는 등 골절이 발생하면 통증으로 해당 부위를 움직이거나 체중을 가하기 어려우며 붓기, 멍, 열감, 감각 상실 등이 나타난다.

보통 엑스레이를 통해 진단 가능하지만 경우에 따라 CT나 MRI등의 정밀검사가 필요할 수 있으며 소아의 경우 대부분 깁스라고 불리는 석고 캐스트를 이용해 고정하는 비수술적 치료를 진행하나 골절 부위나 종류에 따라 수술이 필요할 수 있다.

뼈가 붙는 과정에서 혈액 공급량이 증가해 성장 자극으로 이어져 팔이나 다리 길이가 과성장해 정상 쪽보다 길어지거나 성장 장애로 뼈 길이가 짧거나 휠 수 있으므로 의료진 지시하에 치료에 적극적으로 임해야 한다.

가장 중요한 것은 사고로부터 예방하는 것이다. 자전거를 탈 때에는 안전모, 관절 보호대 등을 착용하며 자전거 도로를 이용하도록 한다. 앞, 뒤, 옆 등 충분한 안전거리를 두며 장난을 치거나 스마트폰이나 이어폰 사용을 금해야 한다.
-대동병원 관절센터 이지민 소장(정형외과 전문의)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1.81 ▼1.65
코스닥 846.58 ▲0.86
코스피200 371.62 ▲0.2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820,000 ▲459,000
비트코인캐시 677,000 ▲4,500
비트코인골드 49,820 ▼30
이더리움 5,286,000 ▲98,000
이더리움클래식 45,330 ▲1,040
리플 725 ▲5
이오스 1,135 ▲3
퀀텀 5,085 ▲4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953,000 ▲531,000
이더리움 5,288,000 ▲104,000
이더리움클래식 45,340 ▲1,100
메탈 2,620 ▲24
리스크 2,346 ▲3
리플 725 ▲4
에이다 641 ▲5
스팀 374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3,847,000 ▲418,000
비트코인캐시 678,500 ▲7,500
비트코인골드 49,890 ▼360
이더리움 5,290,000 ▲99,000
이더리움클래식 45,380 ▲830
리플 725 ▲4
퀀텀 5,085 ▲35
이오타 306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