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한국조선해양, 해 바뀌고 6일간 ‘2조8218억원’ 수주

기사입력:2024-01-10 14:16:57
HD현대중공업이 건조해 인도한 174,000 입방미터(㎥)급 LNG운반선.(사진=HD한국조선해양)

HD현대중공업이 건조해 인도한 174,000 입방미터(㎥)급 LNG운반선.(사진=HD한국조선해양)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최영록 기자] HD현대 조선 부문 중간지주사인 HD한국조선해양이 연초부터 수주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HD한국조선해양은 이달 4일부터 9일까지 6일간 유럽, 오세아니아, 아시아, 중동 소재 선사와 초대형 암모니아운반선 2척, 중형 PC선 15척, 초대형 LPG운반선 6척, LNG운반선 2척 등 총 25척에 대한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계약 규모는 총 2조8218억원이다.

HD한국조선해양에 따르면 우선 지난 5일 오세아니아 선사로부터 8만8000㎥급 초대형 암모니아 운반선 2척을 수주했다. 구 파나마 운하(Old Panama)를 통과할 수 있는 최대 규모 선형으로, LPG 이중연료 추진엔진이 탑재된다. 계약 금액은 총 3173억원으로 울산 HD현대중공업에서 건조돼 2027년 상반기까지 선주사에 인도될 예정이다.

이어 8일에는 아시아 선사로부터 총 9425억원 규모의 중형 PC(Product Carrier)선 15척을 수주하는데 성공했다. 이들 PC선은 길이 183m, 너비 32.2m, 높이 19.1m 크기로, 울산 현대미포조선에서 건조돼 2026년 하반기까지 순차적으로 선주사에 인도된다.

HD한국조선해양은 9일에도 중동 선사로부터 이중연료 추진엔진이 탑재된 8만8000㎥급 LPG 운반선 4척과 17만4000㎥급 LNG운반선 2척을 수주했다. 총 계약 금액은 1조2588억원으로, 6척 모두 전남 영암의 현대삼호중공업에서 건조돼 2027년 하반기까지 선주사에 인도될 예정이다.

HD한국조선해양 관계자는 “연초부터 다양한 선종에서 선박 발주 문의가 지속 이어지고 있다”며 “안정적인 수주잔고를 유지하는 가운데 고부가가치 선박 위주의 선별 수주를 통해 수익성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34.70 ▲50.52
코스닥 855.65 ▲22.62
코스피200 359.06 ▲6.2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843,000 ▲1,021,000
비트코인캐시 705,000 ▼3,000
비트코인골드 48,470 0
이더리움 4,494,000 ▲31,000
이더리움클래식 38,120 ▲170
리플 733 ▲7
이오스 1,083 ▲4
퀀텀 5,845 ▲24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988,000 ▲896,000
이더리움 4,510,000 ▲37,000
이더리움클래식 38,150 ▲150
메탈 2,212 ▲13
리스크 2,123 ▲3
리플 733 ▲6
에이다 663 ▲3
스팀 367 ▲3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700,000 ▲959,000
비트코인캐시 704,500 ▼2,500
비트코인골드 47,900 0
이더리움 4,493,000 ▲32,000
이더리움클래식 37,850 ▼40
리플 731 ▲6
퀀텀 5,835 ▲235
이오타 325 ▼2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