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 국토교통부에 구리토평2지구 등 3기 신도시 참여 요청

기사입력:2023-11-21 23:10:47
center
[로이슈 전여송 기자]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사장 김헌동)가 현재 지지부진 상태인 3기 신도시 사업 참여를 국토교통부에 건의했다. 정부의 뉴:홈 50만호 공급 계획을 적기에 추진함으로써, 수도권 집값 안정에 기여하기 위해서다.

SH공사는 최근 정부가 발표한 신규 공공주택지구 중 서울시와 가장 인접한 구리토평2지구를 비롯해 기존 3기 신도시 중 광명시흥, 과천과천, 남양주왕숙2, 하남교산 등 개발에 참여할 수 있도록 국토부에 건의했다고 21일 밝혔다.

SH공사는 지난 10월 사업시행자 지정권자인 국토부에 현재 미보상 지구인 광명시흥을 포함한 과천과천, 남양주왕숙2, 하남교산 등 4개 지구에 사업시행자 참여를 통한 공공주택(임대주택 등) 용지 확보를 제안한 바 있다.

SH공사는 이들 용지를 확보해 장기전세주택과 장기 공공임대주택, ‘건물만 분양 백년주택’ 등 시세보다 저렴하면서 품질 좋은 공공주택을 공급해 서민 주거안정에 기여하겠다는 계획이다.

SH공사는 아울러 서울 동부권과 맞닿아 있어 서울·수도권 주민들의 주택수요가 높은 구리토평2지구 추가 참여 요청을 통해, 개발 속도를 높여 서울 및 수도권 집값 안정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SH공사가 3기 신도시 사업에 참여할 경우 정부의 뉴:홈 50만호 공급 계획과 시세 50% 반값주택 20만호 경기도 공급 계획 등의 적기 실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며, 3기 신도시에 골드타운 등 서울로 출퇴근이 필요 없는 은퇴자 중심의 주택을 공급해 이주를 촉진할 경우, 공가 발생 효과를 바탕으로 서울 주택 공급량 증가를 기대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김헌동 SH공사 사장은 “SH공사의 3기 신도시 참여 및 조속한 개발은 서울시민과 경기도민 등의 주거안정을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며 “지방자치단체 간 협업과 공기업간 경쟁을 통해 서울시·경기도민의 주거안정에 기여해 공기업의 공익을 확보하는 좋은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부가 이런 점을 헤아려 현명한 판단을 해주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전여송 로이슈(lawissue) 기자 arrive71@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53.31 ▼4.48
코스닥 864.07 ▼2.10
코스피200 356.04 ▼0.88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485,000 ▼131,000
비트코인캐시 361,700 ▼1,400
비트코인골드 32,990 ▼300
이더리움 4,069,000 ▲7,000
이더리움클래식 36,180 ▼260
리플 754 ▼4
이오스 1,057 ▼7
퀀텀 4,548 ▼4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718,000 ▼155,000
이더리움 4,080,000 ▲3,000
이더리움클래식 36,280 ▼280
메탈 2,258 ▼15
리스크 1,897 ▼18
리플 756 ▼4
에이다 824 ▲1
스팀 337 ▼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1,439,000 ▼218,000
비트코인캐시 361,700 ▼2,100
비트코인골드 33,270 ▼230
이더리움 4,065,000 0
이더리움클래식 36,100 ▼350
리플 753 ▼5
퀀텀 4,514 ▼69
이오타 376 ▼9